[오늘 날씨] 35도 안팎 '폭염'…수도권 등 최고 40㎜ '소나기'

아침 22~27도, 낮 30~36도…서해 안개·동해 너울 '주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된 28일 대구 중구 동성로를 걷는 시민들이 휴대용 미니 선풍기로 더위를 식히고 있다. 2021.7.28/뉴스1 © News1 공정식 기자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된 28일 대구 중구 동성로를 걷는 시민들이 휴대용 미니 선풍기로 더위를 식히고 있다. 2021.7.28/뉴스1 © News1 공정식 기자

(서울=뉴스1) 이상학 기자 =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목요일인 29일에도 낮 최고기온이 35도 내외를 기록하는 등 무더위가 이어질 전망이다.

기상청은 이날 전국이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겠다며 이같이 예보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22~27도, 낮 최고기온은 30~36도로 예상된다.

지역별 예상 최저기온은 Δ서울 26도 Δ인천 27도 Δ춘천 24도 Δ강릉 24도 Δ대전 26도 Δ대구 24도 Δ부산 25도 Δ전주 25도 Δ광주 24도 Δ제주 25도다.

낮 최고기온은 Δ서울 35도 Δ인천 32도 Δ춘천 36도 Δ강릉 33도 Δ대전 34도 Δ대구 34도 Δ부산 31도 Δ전주 33도 Δ광주 33도 Δ제주 32도다.

서울 등 대도시는 물론 해안 지역을 중심으로 밤 사이 최저기온이 25도 이상으로 유지되면서 열대야가 나타날 것으로 보인다.

다만 낮 12시부터 오후 9시 사이 수도권과 충청권, 전북 내륙에는 5~40㎜의 소나기가 오는 곳도 있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 권역이 '좋음' 또는 '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서해상에는 바다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으며 특히 서해 앞바다를 중심으로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으니 해상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동해안은 너울이 유입돼 높은 물결이 백사장으로 강하게 밀려오거나 해안도로나 갯바위, 방파제를 넘는 곳도 있겠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33.64상승 8.418:03 09/27
  • 코스닥 : 1034.82하락 2.2118:03 09/27
  • 원달러 : 1176.80상승 0.318:03 09/27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3 09/27
  • 금 : 74.77상승 0.6618:03 09/27
  • [머니S포토] 경제·금융전문가 간담회 참석한 금융위 '고승범'
  • [머니S포토] 본회의 앞둔 與·野 '언중법' 처리, 최종 협의
  • [머니S포토] 與 송영길 "화전대유 결국 누구 것?…野 자체 조사부터 해라"
  • [머니S포토]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화천대유 긴급 담화
  • [머니S포토] 경제·금융전문가 간담회 참석한 금융위 '고승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