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망가진 바이올린 새생명 얻다…세밀한 그림 돋보이는 동화 '앙코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동화 '앙코르'© 뉴스1
동화 '앙코르'© 뉴스1

(서울=뉴스1) 박정환 문화전문기자 = 동화작가 유리가 전작 '돼지 이야기' '대추 한 알' '수박이 먹고 싶으면' 등에서 펼친 세밀한 묘사를 신간 '앙코르'에서 재현했다.

신간 '앙코르'는 악기와 악기를 고치는 손과 거기 담긴 꿈과, 그 꿈을 응원하는 아름다운 마음을 담백하고도 따뜻하게 그렸다.

책을 펼치면 누군가 이사를 떠나며 내다버린 가구 더미 한켠에 낡은 바이올린 가방 하나가 놓여 있다.

동화 '앙코르'© 뉴스1
동화 '앙코르'© 뉴스1

자전거를 타고 가던 이가 바이올린 가방을 발견하고서 자신의 공방으로 가져간다. 그는 현악기 제작자였다.

그는 망가진 바이올린을 꺼내어 한참 바라보다가 연장을 들어 수리를 시작한다. 칠이 벗겨진 몸체, 먼지 쌓인 울림통, 갈라진 앞판과 떨어진 지판, 헐거워진 줄감개를 하나씩 차근차근 떼어내고 깎고 다듬고 다시 붙인다.

그는 다시 되살아난 바이올린을 새 가방에 담아 채소가게의 여인에게 건낸다.

동화 '앙코르'© 뉴스1
동화 '앙코르'© 뉴스1

여인은 한참을 망설이다가 바이올린을 꺼내 조율을 하고 활을 들어 현을 타기 시작한다. 어느덧 그는 환상 속에서 '앙코르'라고 외치는 관객들의 함성을 듣는다.

작가는 이 작품을 집필하기 위해 3년 동안 실제 바이올린 제작자를 인터뷰하고 제작과정을 취재했다. 그는 꿈을 못다 이룬 사람들에게 이 책을 헌사한다고 밝혔다.

◇앙코르/ 유리 지음/ 이야기꽃/ 2만5000원.

동화 '앙코르'© 뉴스1
동화 '앙코르'© 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5:32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5:32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5:32 09/17
  • 두바이유 : 75.67상승 0.2115:32 09/17
  • 금 : 73.09상승 0.8315:32 09/17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민주당 송영길, 창당 66주년 기념 사진 관람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