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짜 한우’ 판매점 딱 걸렸다… 서울시 주부 감시단이 13곳 적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시가 주부 '미스터리 쇼퍼'를 앞세워 한우둔갑판매업소 13곳을 적발했다. /사진=뉴시스(서울시)
서울시가 주부 '미스터리 쇼퍼'를 앞세워 한우둔갑판매업소 13곳을 적발했다. /사진=뉴시스(서울시)
서울시는 주부 '미스터리 쇼퍼'의 활약으로 한우둔갑판매업소 13곳을 적발했다고 29일 밝혔다.

미스터리 쇼퍼는 손님으로 가장해 매장을 방문, 서비스를 평가하는 사람을 지칭한다. 서울시는 시민명예감시원 108명 중 한우 지식이 있거나 구매 경험이 많은 주부를 중심으로 '축산물 안전지킴이단' 31명을 꾸렸다.

이들은 6개월 동안 관내 한우 판매업소 669곳을 방문해 육류를 구입한 뒤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 등 동물위생시험소에 한우 확인 유전자 검사를 진행했다. 그 결과 수입산 소고기와 육우를 한우로 둔갑시켜 판매한 업소 13곳을 적발했다.

주로 일반 시민들이 손쉽게 이용하는 정육점에서 한우로 거짓 표시하고 판매하는 행위가 이뤄지고 있다는 지적이다. 판매지별로 보면 주택가 정육점이 5곳으로 가장 많았고 전통 시장 내 상점 4곳, 중·소형마트 4곳 등으로 나타났다.

서울시는 위반 업소에 대해 식품 등의 표시·광고에 대한 법률, 농수산물의 원산지 표시에 관한 법률에 의거해 고발하고 영업정지를 시키는 등 강력한 행정조치를 실시했다.

박유미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코로나19로 대면 단속보다 축산물의 주요 구매자인 주부들이 이번 점검에 적극 활동해 소비자들의 눈높이에 맞춘 단속이 가능했다"며 "전국한우협회 등 유관단체와 협력을 강화해 위반 업소를 퇴출하고 우리 축산물을 지키는 노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최다인
최다인 checw0224@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최다인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4.36상승 0.44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