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이노텍, 2분기 영업익 1519억원… 전년대비 178.3%↑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G이노텍이 2분기 1519억원의 영업이익을 거뒀다. /사진=뉴스1
LG이노텍이 2분기 1519억원의 영업이익을 거뒀다. /사진=뉴스1
LG이노텍은 올해 2분기 연결기준 매출 2조3547억원, 영업이익 1519억원을 기록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55.9%, 영업이익은 178.3% 증가한 것이다. 직전분기 대비로는 매출은 23.3%, 영업이익은 56.2% 감소했다.

회사 관계자는 “2분기는 계절적 비수기와 코로나19로 인한 불확실성 확대에도 불구하고, 스마트폰용 트리플 카메라, 3D 센싱모듈 등 고성능 제품이 실적을 견인했다”며 “5G 통신용 반도체 및 디스플레이용 기판과 차량용 카메라 및 통신모듈의 매출이 증가하며 실적을 뒷받침했다”고 말했다.

부문별로 광학솔루션사업은 전년 동기 대비 67% 증가한 1조5541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전분기 대비는 31% 감소한 매출이다.

계절적 비수기에도 꾸준한 스마트폰용 카메라 모듈 수요가 지속하고 있으며 트리플 카메라와 3D센싱모듈 등 고부가 제품 중심 판매로 전년 동기 대비 실적이 개선됐다는 설명이다.

기판소재사업은 전년 동기 대비 22% 증가한 3612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5G 통신용 반도체 기판의 견조한 수요와 생산능력 확대로 매출이 증가했고 TV 판매 호조로 디스플레이용 칩온필름(COF), 포토마스크 등의 공급이 늘며 성장세를 이어갔다.

전장부품사업은 전년 동기 대비 40% 증가, 전분기 대비 2% 감소한 3262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첨단 운전자 지원 시스템(ADAS)용 카메라, 통신모듈 등 전기차 및 자율주행용 부품에서 매출 확대를 이끌며 전년 동기 대비 실적이 증가했다.

LG이노텍은 “전장부품사업은 차량용 반도체 등 글로벌 자재 수급 이슈로 어려운 시장 상황에서도 수주 건전성 제고 등 지속적인 내부 혁신활동을 통해 수익성 개선에 주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