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 '양의지 끝내기 사구' 김경문호, 이스라엘과 첫 경기서 연장 신승

10회 '승부치기'서 밀어내기… 6-5 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야구 대표팀 오지환이 29일 오후 일본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대한민국과 이스라엘의 야구경기 7회초 2사 2루 상황 적시타를 치고 있다. 2021.7.29/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야구 대표팀 오지환이 29일 오후 일본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대한민국과 이스라엘의 야구경기 7회초 2사 2루 상황 적시타를 치고 있다. 2021.7.29/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요코하마=뉴스1) 나연준 기자 = 올림픽 야구 2연패에 도전하는 한국 야구 대표팀이 연장 승부 끝에 끝내기 밀어내기 사구로 이스라엘을 힘겹게 꺾었다.

김경문호는 29일 일본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 올림픽 야구 이스라엘과 조별리그 B조 1차전에서 연장 10회 접전 끝에 6-5로 이겼다.

'디펜딩 챔피언' 한국은 지난 2017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에서 이스라엘에 당했던 패배를 설욕하며 우승을 향한 시동을 걸었다.

교체 출전한 양의지는 2타수 무안타에 그쳤지만 연장전 끝내기 사구를 얻어 승리를 이끌었다. 오지환은 투런포, 1타점 2루타 등 4타수 3안타(1홈런) 3타점 1볼넷으로 가장 빼어난 활약상을 보였다.

한국은 호투하던 선발투수 원태인이 3회초 1사 2루에서 메이저리그 올스타 출신 이안 킨슬러에게 2점 홈런을 맞고 끌려갔다.

반격에 나선 한국은 4회말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2사 후 강민호가 좌전 안타를 치고 출루했고, 이어 오지환이 상대 2번째 투수 제이크 피시맨을 상대로 투런포를 폭발, 2-2 동점이 됐다.

6회초 이스라엘에 투런포를 맞아 2-4로 다시 끌려가던 한국은 7회말 장타가 거푸 터지면서 경기를 뒤집었다.

이정후와 김현수의 연속 솔로포가 폭발, 4-4 동점이 됐다. 분위기를 탄 한국은 오제일의 안타로 찬스를 이어갔다. 그리고 2사 2루에서 오지환이 우중간을 가르는 1타점 2루타를 때려 5-4로 역전했다.

한국은 9회초 마무리 오승환을 투입했다. 그러나 기대했던 마침표는 아니었다.

오승환이 1사 후 동점 솔로포를 맞았고, 승부는 연장전으로 향했다. 다소 엉키고 꼬였지만, 마지막에 웃은 쪽은 대한민국이었다.

승부치기로 진행된 연장에서 한국은 10회말 황재균의 희생번트와 허경민의 몸에 맞는 공으로 2사 만루 기회를 잡았다. 이어 타석에 선 양의지가 몸에 맞는 공을 다시 얻어내 승부를 마무리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35.11상승 5.0214:45 09/17
  • 코스닥 : 1044.37상승 4.9414:45 09/17
  • 원달러 : 1176.20상승 4.414:45 09/17
  • 두바이유 : 75.67상승 0.2114:45 09/17
  • 금 : 73.09상승 0.8314:45 09/17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민주당 송영길, 창당 66주년 기념 사진 관람
  • [머니S포토] 野 원내대책회의, 대화 나누는 김기현·태영호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