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남·북 통신연락선 복원 전 美·日에 알려"-교도통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대통령이 29일 청와대에서 열린 민생경제장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청와대 제공)2021.7.29/뉴스1
문재인 대통령이 29일 청와대에서 열린 민생경제장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청와대 제공)2021.7.29/뉴스1

(서울=뉴스1) 김정률 기자 = 문재인 정부가 남·북 통신연락선 복원 전 미국과 일본에 외교 경로를 통해 이런 사실을 미리 알렸다고 일본 교도통신이 30일 보도했다.

교도통신은 이날 복수의 한·일 외교당국자를 인용해 이렇게 전했다.

매체는 한·일 관계가 강제징용 문제 등으로 냉각돼 있지만 한국 정부는 대북 문제에 대해서는 한·미·일 3국 연계를 존중하고, 역사 문제와 분리하려는 자세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교도통신은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는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 때 꼬여버린 동맹 관계 재건을 도모하고, 한·미·일 3국 관계를 중시하고 있다며 문재인 정부도 이런 미국의 입장을 감안한 것으로 보인다고 했다.

앞서 청와대는 한국 시간으로 27일 오전 10시부터 북측과의 통신연락선을 복원하기로 했다고 전격 발표했다. 작년 6월 북한이 일방적으로 남북 연락사무소를 폭파하면서 모든 통신연락선을 끊은 지 413일 만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6.46상승 1.0718:01 09/24
  • 금 : 74.11상승 0.81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