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익위, 공직자 부동산 투기 신고 중 21건 수사 의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권익위가 공직자 부동산 투기 행위 신고를 총 65건 접수했으며 이 가운데 21건을 수사 의뢰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사진은 안성욱 권익위 부위원장 겸 사무처장이 지난 28일 '공직자 직무 관련 투기행위 집중신고 기간' 운영 결과를 발표하는 모습. /사진=뉴스1
권익위가 공직자 부동산 투기 행위 신고를 총 65건 접수했으며 이 가운데 21건을 수사 의뢰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사진은 안성욱 권익위 부위원장 겸 사무처장이 지난 28일 '공직자 직무 관련 투기행위 집중신고 기간' 운영 결과를 발표하는 모습. /사진=뉴스1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전현희)가 공직자의 부동산 투기 행위 신고를 총 65건 접수했고 이 가운데 의심사례 21건을 수사 의뢰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안성욱 권익위 사무처장 겸 부위원장은 지난 28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브리핑을 열고 ‘공직자 직무 관련 투기행위 집중신고 기간’ 운영 결과를 발표했다.

앞서 권익위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 임직원의 100억원대 부동산 투기 사태를 계기로 지난 3개월 동안 ‘공직자 직무 관련 투기행위 집중신고 기간’을 운영했다.

권익위가 수사 의뢰한 21건에는 ▲한 지방의회 의장과 가족들이 토지이용계획 정보를 이용해 부동산을 차명 투기한 의혹 ▲중앙부처 국장급 공무원이 내부정보를 이용해 12억원의 토지를 집중 취득했다는 의혹 등이 포함됐다. 이들 2건은 정부 합동특별수사본부가 검찰에 이미 기소 의견으로 송치했다.

권익위는 "17건은 담당 기관에서 수사 및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안 부위원장은 “공직자의 부동산 투기행위를 색출하고 경각심을 높이고자 했다”며 “앞으로 공직자의 직무 관련 이해충돌 행위를 적극 차단하겠다”고 전했다.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67상승 0.2118:03 09/17
  • 금 : 73.09상승 0.8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