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로드컴 매각설 돌던 美 SAS, 2024년 목표로 IPO 추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짐 굿나잇 SAS CEO 겸 공동창립자. /사진제공=SAS
짐 굿나잇 SAS CEO 겸 공동창립자. /사진제공=SAS
미국 데이터 분석 소프트웨어(SW) 기업 SAS(쌔스)가 2024년까지 기업공개(IPO)를 추진한다고 30일(한국시각) 밝혔다.

최근 월스트리트저널(WSJ)은 미국 통신용 반도체 제조사 브로드컴이 SAS와 150억~200억달러(약 17조~23조원) 규모 인수 협상을 진행했으나 SAS 공동창업자인 짐 굿나잇과 존 샐의 변심으로 거래가 무산됐다고 보도한 바 있다. 이후 보름여 만에 SAS의 IPO 추진 발표가 나왔다. 회사는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정한 회계 기준을 충족하는 데 3년이 걸릴 것으로 예상한다.

SAS에 따르면 짐 굿나잇과 존 샐 SAS 공동 창립자의 주도하에 재정적 강점과 브랜드 자산 및 시장 리더십을 바탕으로 IPO 계획을 수립했다. 이번 발표에 따라 SAS는 인공지능(AI) 기능과 고급분석 SW·솔루션에 대한 상당 규모 투자를 이어가면서 고객 요구를 충족하고 리더십을 확장한다는 방침이다.

1976년 설립된 SAS는 전 세계 2000여 고객사에 AI 및 통계분석 SW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가트너가 데이터 사이언스 및 머신러닝 플랫폼 분야 매직 쿼드런트 보고서를 처음 발표한 이후 8년 연속 리더로 선정된 유일한 기업이다. 지난해 연 매출 약 30억달러(약 3조4500억원)와 함께 45년 연속 흑자를 기록했다. 올 상반기에는 전년 동기 대비 8.4%의 매출 성장을 달성했다.

짐 굿나잇 SAS 공동창립자 겸 최고경영자(CEO)는 “직원·고객·파트너·커뮤니티가 SAS의 성공에 동참할 수 있는 새로운 기회를 열어 우리 모두에게 가장 밝은 미래를 보장할 수 있을 것”이라며 ”IPO 계획 수립에 따라 우리는 브랜드와 플랫폼에 계속 투자해 핵심 가치를 우선시하고 고객이 가장 복잡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팽동현
팽동현 dhp@mt.co.kr  | twitter facebook

열심히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5:32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5:32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5:32 09/17
  • 두바이유 : 75.67상승 0.2115:32 09/17
  • 금 : 73.09상승 0.8315:32 09/17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민주당 송영길, 창당 66주년 기념 사진 관람
  • [머니S포토] 野 원내대책회의, 대화 나누는 김기현·태영호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