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살 빠지고 훈남으로… 윤민수 아들 윤후, 폭풍성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귀여운 외모로 기억되던 윤후가 폭풍 성장했다.
/사진=김민지 인스타그램
/사진=김민지 인스타그램

윤민수의 아내 김민지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미국 이모가 보내준 운동복 입고"라는 글과 함께 두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윤후가 운동기구에 앉아 팔 운동을 하고 있다. 어릴적 귀여움의 상징이던 볼살이 사라지고 폭풍성장하여 훈남이 된 윤후의 모습이 낯설다.
/사진=김민지 인스타그램
/사진=김민지 인스타그램

한편 윤후는 2006년생으로 한국나이로는 16세가 됐다. 2013년부터 방송된 MBC 주말 예능 '일밤-아빠 어디가?'에 윤민수와 함께 출연하며 사랑받았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44%
  • 56%
  • 코스피 : 3130.09하락 23.3118:01 09/16
  • 코스닥 : 1039.43하락 3.3618:01 09/16
  • 원달러 : 1171.80상승 1.318:01 09/16
  • 두바이유 : 75.46상승 1.8618:01 09/16
  • 금 : 72.26하락 0.0318:01 09/16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첫 TV토론
  • [머니S포토] 국회 본회의,日 군함도 역사왜곡 규탄 결의안, 만장일치 '가결'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융협회장 간담회
  • [머니S포토] 대정부 질문 앞둔 국민의힘, 현안관련 긴급보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첫 TV토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