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도쿄] 양궁 '전종목 석권 도전', 女배구는 한일전… 야구·축구도 출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 야구대표팀이 지난 29일에 열린 이스라엘과의 2020도쿄올림픽 조별리그에서 승리한 후 환호하고 있다. 한국은 31일 미국과 2차전을 치른다. /사진=뉴스1
한국 야구대표팀이 지난 29일에 열린 이스라엘과의 2020도쿄올림픽 조별리그에서 승리한 후 환호하고 있다. 한국은 31일 미국과 2차전을 치른다. /사진=뉴스1
2020도쿄올림픽에 참가하고 있는 한국 선수단은 31일에도 다양한 종목에서 경기 일정을 소화한다.

선수단 일정 중 가장 관심을 종목은 남자 양궁 개인전이다. 한국 양궁은 지난 30일까지 양궁에 걸려있는 5개의 금메달 중 4개를 휩쓸었다. 이날 김우진이 개인전에서도 금메달을 획득하면 5개 전 종목을 석권하는 셈이다.

한국은 앞서 김제덕과 오진혁이 탈락해 개인전 16강에 한국 선수로는 김우진이 유일하게 남아있다. 김우진은 이날 오전 9시56분 카이룰 아누아르 모하메드(말레이시아)를 상대로 16강전을 치른다.

구기 종목도 대거 경기를 치른다. 지난 29일 이스라엘과의 1차전에서 연장 끝에 승리한 야구 대표팀은 미국과 2차전을 치른다. 미국전을 승리하면 한국은 일단 B조 1위를 확정하면서 향후 일정을 유리하게 가져올 수 있다. 미국과의 경기는 오후 7시부터 요코하마 베이스볼 스타디움에서 열린다.

축구는 4강으로 가는 길목에서 멕시코와 대결한다. 멕시코와의 8강전은 요코하마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다. 한국은 이번 대회에서 지난 2012년 런던 대회 동메달 이후 9년만에 그 이상의 성적을 내심 기대하고 있다.

여자배구는 숙명의 라이벌인 일본과 경기를 치른다. 브라질과의 1차전 패배 이후 케냐와 도미니카 공화국을 연파한 한국은 일본과 오후 7시40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경기를 치른다.

이밖에 한국 선수단은 펜싱, 다이빙, 육상, 배드민턴, 사격, 역도 등 다양한 종목에서 경기를 진행할 예정이다.
 

차상엽
차상엽 torwart@mt.co.kr  | twitter facebook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 수 있는 뉴스를 만들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9상승 0.8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