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솔라x문별, '식스센스2' 완벽 추리…'더 자두' 강두 깜짝 등장(종합)

'식스센스 2' 30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N '식스센스2' © 뉴스1
tvN '식스센스2'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식스센스2' 첫 여자 게스트로 마마무 솔라, 문별이 출격했고, 그룹 더 자두 출신 배우 송용식(강두)이 가짜 식당 연기자로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30일 오후에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식스센스2'에서는 마마무 솔라, 문별과 함께 '이거 하나로 인생역전? 서민갑부 특집'을 주제로 가짜를 찾아 나섰다.

'식스센스2' 최초의 여자 게스트에 시선이 모였다. 부담스럽다는 이유로 모두가 거절했다는 소식에 제시와 절친한 솔라는 "제시 언니가 부담스럽기는 하다"고 너스레를 떨며 유쾌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이날 '식스센스2'는 '일 매출 최대 천만 원, 하루 2000개씩 팔리는 수제 떡갈비', '월 매출 30만원 쪽박집에서 연 매출 10억 원의 대박집으로, SNS에서 난리 난 퓨전 떡집', '김밥 하나로 월 매출 5천만 원, 충무로 뒤집어놓은 팔뚝만 한 육전김밥' 중 가짜를 찾아 나섰다.

떡갈비집을 찾은 이들은 3~4명의 직원이 최대 5000개의 수제 떡갈비를 만든다는 것에 의심을 품었다. 더불어 솔라가 사장님이 떡갈비를 뒤집는 순서를 지적하며 수상함을 더욱 느꼈다. 그러나 육즙이 가득한 두꺼운 떡갈비 맛에 깜짝 놀라며 진짜로 확신했다. 유재석은 진짜라면 떡갈비를 사 가고 싶다고.

떡집을 찾은 이들은 허술한 인테리어의 떡집에 혼란스러워했다. 떡집은 쌍둥이처럼 닮은 형제가 운영하는 곳으로, 외삼촌의 떡 공장에서 일하던 형의 제안으로 형제가 창업하게 됐다고 밝혔다. 사장님들은 긴장한 모습으로 자연스럽게 답하지 못하거나 떡을 만들다 실수를 하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마지막으로 육전김밥집을 찾은 이들은 앞의 두 식당과 달리 세월이 느껴지는 식당에 제작진이 꾸민 것인지, 진짜 세월의 흔적인지 의견을 나눴다. 사장님은 아들이 좋아하는 육전에 김밥을 접목했고, 단가 문제로 돼지고기를 사용한다며 육전김밥을 소개했다.

가짜 서민갑부는 육전김밥집으로 드러났다. 더불어 육전김밥집의 사장님 부부는 부부가 아닌 그룹 더 자두 출신 송용식(강두) 모자인 것으로 밝혀져 반전을 선사했다. 오나라, 문별, 솔라, 제시, 전소민이 정답을 맞혔다.

한편 tvN '식스센스2'는 여섯 명의 출연진이 진짜 속에 숨어 있는 진짜보다 더 진짜 같은 가짜를 찾는 예측 불허 육감 현혹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4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3.92하락 1.42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