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뉴욕시 학부모 38%, 자녀 코로나19 백신접종에 ‘부정적’

61.9% 찬성, 23.3% 불확실, 14.8% 반대… 안전성 우려 엄마 보다 아빠, 고학력·고소득 일수록 ‘찬성’ 높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로이터=뉴스1
© 로이터=뉴스1

(서울=뉴스1) 성재준 바이오전문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감염 사례가 급증하고 있지만 아직도 많은 학부모들이 어린 자녀들의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주저하고 있다는 연구가 미국에서 공개됐다. 연구팀은 "델타 변이가 휩쓸고 있는 상황에서 아직 백신 접종을 받지 않은 소아·청소년들에 대한 예방 접종이 지연돼 취약한 상태로 남아있어 우려된다"고 밝혔다.

31일 업계에 따르면 미국 뉴욕시립대 공중보건 및 보건정책대학원(SPH) 연구팀은 12세 미만 자녀가 있는 부모들의 절반이 코로나19 예방 접종을 받지 않게 할 수 있다며 해당 연구 결과를 지난 23일 국제학술지 '백신(Vaccine)' 온라인판에 게재했다.

연구팀은 지난해 3월 9일에서 4월 8일까지 뉴욕시에서 12세 미만 자녀를 둔 부모 1119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조사에 응답한 부모들 중 61.9%만이 백신이 승인되면 자녀들에게 예방 접종을 할 계획이라고 답했다. 반면 23.3%는 '확실히 모르겠다'고 답했으며 14.8%는 '접종을 하지 않겠다'고 답했다.

설문에 답한 부모 중 남성의 경우 12세 미만 자녀의 백신 접종에 찬성한 비율이 83.3%였으나 여성은 47.2%만 찬성했다. 여성 부모가 어린 자녀의 백신 접종에 찬성하지 않은 이유로는 안전에 대한 우려가 가장 컸다.

부모의 연령대별로는 30~44세인 경우 백신 접종에 찬성하는 비율이 67.4%로 가장 높았으며 부모의 연령대가 18~29세인 경우 자녀의 백신 접종에 찬성한 비율이 40.9%에 그쳤다.

부모의 학력별 차이도 있었다. 최종학력이 고등학교 졸업인 부모들 중 자녀들의 백신 접종을 찬성한 비율은 46.9% 였다. 대학 또는 기술학교를 졸업한 경우 찬성 비율은 57.6%였으며 그 이상 학위를 가진 부모들의 찬성 비율은 76.1%였다.

소득별 분류에서는 가구 소득이 2만5000달러(약 2873만원) 미만인 경우 자녀의 백신 접종에 찬성한 비율이 52%였으나 2만5000~5만달러(약 5747만원) 미만인 경우에는 12세 미만 자녀의 백신 접종에 찬성한 비율이 38.3%로 더 낮았다. 가구 소득이 10만달러(약 1억1495만원)를 초과하는 경우 찬성 비율은 82.1%였다.

연구팀에 따르면 미국에서는 올해 안으로 12세 미만을 대상으로 한 코로나19 백신이 긴급사용 승인될 것으로 예상된다. 문제는 12세 미만 연령에 대한 백신 예방 접종은 부모들의 수용 여부에 따라 결정될 가능성이 크다.

연구팀은 현재 미국에서 코로나19에 감염된 어린이들의 숫자는 400만명이 넘으며 그중 300명 이상이 사망했다고 밝혔다. 또한 일부 감염 아동은 심각한 후유증인 다기관염증증후군(MIC-S) 등의 합병증을 앓고 있으며 성인 코로나19 감염 환자들과 유사하게 장기간 지속적으로 증상을 보이는 감염 후 장기 후유증(롱코비드)을 경험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미국 부모들의 절반 정도가 자녀에게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주저하고 있다는 설문 결과가 우려된다"며 "부모들이 코로나19 백신의 안전성과 효과에 대한 인식을 재고하고 코로나19 감염으로 소아·청소년들이 위험에 처할 수 있음을 이해할 수 있도록 홍보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4.36상승 0.44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