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레기 뱉는 익명의 괴물들"… 김수민 전 아나, 양궁 국가대표 논란에 일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수민 전 SBS 아나운서가 올림픽 양궁 3관왕을 한 국가대표들을 응원하는 글을 올려 이목을 끌고 있다.  /사진=뉴스1
김수민 전 SBS 아나운서가 올림픽 양궁 3관왕을 한 국가대표들을 응원하는 글을 올려 이목을 끌고 있다. /사진=뉴스1
김수민 전 SBS 아나운서가 올림픽 양궁 3관왕을 한 국가대표들을 응원하는 글을 올려 이목을 끌고 있다. 

김수민 전 아나운서는 30일 "세상이 한 번 거꾸로 뒤집히더니 마주칠 필요 없던 익명의 괴물들이 득달같이 달려들어 입밖으로 쓰레기를 뱉는다, 제멋대로 색안경에 사람을 가둔다"며 글을 올렸다. 

이어 김 전 아나운서는 "어른의 눈으로 시덥지 않은 조언을 하고 잘못한 게 없는데 조심하라고 한다, 자기들끼리 일을 키우고 저들끼리 끝낸다"며 "내 모습과 무관한 응원도 부담스럽다, 정치적인 프레임은 더욱"이라며 "가만히 부디 가만히, 성희롱은 고사하고 욕으로 시작해서 욕으로 끝났던 수많은 익명의 메시지들, 당신은 모른다 겪어보지 않았다면"이라고 적었다.

그러면서 "이런 말들이 세상의 일부라는 게 끔찍하지만 그럼에도 우리는 이겨낼 수 있다, 응원할거니까 서로, 양궁 파이팅"이라고 덧붙였다.

1997년생인 김수민 아나운서는 한국예술종합학교 재학 중인 2018년 공채 아나운서로 SBS에 입사했다. 당시 SBS 역대 최연소 아나운서로도 화제를 모았던 그는 지난달 30일 SBS를 퇴사했다.
 

한영선
한영선 youngsu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머니S 유통 담당 한영선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