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핑. 딱 걸렸어" 나이지리아 육상 오카그바레, 도쿄올림픽 출전금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나이지리아 육상선수 블레싱 오카그바레(33)가 도핑 테스트에서 양성 반응을 보여 도쿄올림픽 출전이 무산됐다./사진=로이터
나이지리아 육상선수 블레싱 오카그바레(33)가 도핑 테스트에서 양성 반응을 보여 도쿄올림픽 출전이 무산됐다./사진=로이터
나이지리아 육상선수 블레싱 오카그바레(33)가 도핑 테스트에서 양성 반응을 보여 도쿄올림픽 출전이 무산됐다. 2020 도쿄 올림픽에서 첫 도핑 탈락 선수가 나온 것이다. 

31일 뉴시스·로이터·AFP통신에 따르면 세계육상연맹의 선수윤리위원회(AIU)는 이날 성명을 통해 나이지리아의 육상 단거리 선수 블레싱 오카그바레가 지난 19일 실시된 도핑 검사에서 성장호르몬에 양성반응을 보여 올림픽 출전이 금지됐다고 밝혔다.

2008년 베이징 올림픽 여자 멀리뛰기 은메달리스트인 오카그바레는 전날 열린 여자 100m 예선에서 11.05초를 기록해 준결승에 진출한 상태였다. 오카그바레는 또 4X100m 계주와 200m에도 출전할 예정이었다.

뼈와 근육을 자라게 하는 성장호르몬은 금지약물로 엄격히 규제된다. 오카그바레는 이날 도핑 검사 결과를 통보받았다.

앞서 AIU는 나이지리아 출신 10명을 포함한 20명의 육상선수들이 도핑 테스트 요건을 충족하지 못해 도쿄올림픽 출전이 좌절됐다고 밝힌 바 있다.
 

한영선
한영선 youngsu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머니S 유통 담당 한영선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3.64상승 8.418:03 09/27
  • 코스닥 : 1034.82하락 2.2118:03 09/27
  • 원달러 : 1176.80상승 0.318:03 09/27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3 09/27
  • 금 : 74.77상승 0.6618:03 09/27
  • [머니S포토] 경제·금융전문가 간담회 참석한 금융위 '고승범'
  • [머니S포토] 본회의 앞둔 與·野 '언중법' 처리, 최종 협의
  • [머니S포토] 與 송영길 "화전대유 결국 누구 것?…野 자체 조사부터 해라"
  • [머니S포토]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화천대유 긴급 담화
  • [머니S포토] 경제·금융전문가 간담회 참석한 금융위 '고승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