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 배드민턴 女 복식 이소희-신승찬, 준결승서 패배…동메달 결정전행

접전 끝 세트스코어 0-2로 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드민턴 이소희, 신승찬이 31일 일본 도쿄 무사시노노모리 종합 스포츠플라자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배드민턴 여자 복식 4강전에서 인도네시아 그레이시아 폴리, 아프리야니 라하유와 경기를 하고 있다. 2021.7.31/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배드민턴 이소희, 신승찬이 31일 일본 도쿄 무사시노노모리 종합 스포츠플라자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배드민턴 여자 복식 4강전에서 인도네시아 그레이시아 폴리, 아프리야니 라하유와 경기를 하고 있다. 2021.7.31/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도쿄=뉴스1) 이재상 기자 = 배드민턴 여자복식 이소희-신승찬(이상 27?인천공항) 조의 2020 도쿄 올림픽 결승 진출이 무산됐다.

세계랭킹 4위인 이소희-신승찬은 31일 일본 무사시노노모리 플라자 코트서 열린 2020 도쿄 올림픽 배드민턴 여자 복식 준결승전에서 세계 6위 그레시아 폴리-아프리야니 라하유(인도네시아) 조에 세트스코어 0-2(19-21 17-21)로 졌다.

앞서 열린 8강전에서 세계랭킹 2위 마쓰모토 마유-나가하라 와카나(일본)를 2-1로 제압하고 4강에 올랐던 이소희-신승찬은 아쉽게 동메달 결정전으로 향하게 됐다.

이소희-신승찬은 잠시 후 열리는 김소영(29·인천국제공항)-공희용(25·전북은행) 조와 천칭천-자이판(중국) 조의 또 다른 4강전 패자와 동메달을 두고 다툰다. 동메달 결정전은 내달 2일 같은 곳에서 열린다.

한국은 초반부터 좋은 호흡을 보이며 9-6으로 리드를 잡았다. 신승찬의 기습적인 푸시로 11-8로 앞섰다.

그러나 태극낭자들은 중반 이후 상대에게 연속 실점을 하며 흐름을 내줬다. 11-12로 역전을 허용했고 신승찬의 범실로 11-13까지 끌려갔다.

1세트부터 역전에 역전을 거듭하는 혈투가 펼쳐졌다. 한국은 긴 랠리 끝에 상대 범실로 15-14로 역전에 성공했지만, 곧바로 3연속 실점을 하며 흔들렸다.

배드민턴 이소희, 신승찬이 31일 일본 도쿄 무사시노노모리 종합 스포츠플라자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배드민턴 여자 복식 4강전에서 인도네시아 그레이시아 폴리, 아프리야니 라하유와 경기를 하고 있다. 2021.7.31/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배드민턴 이소희, 신승찬이 31일 일본 도쿄 무사시노노모리 종합 스포츠플라자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배드민턴 여자 복식 4강전에서 인도네시아 그레이시아 폴리, 아프리야니 라하유와 경기를 하고 있다. 2021.7.31/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이소희의 점프 스매시를 앞세운 한국은 16-18에서 19-18까지 앞섰며 환호했지만, 뒷심서 밀렸다. 19-19에서 상대의 네트 앞 플레이에 고전하며 결국 1세트를 19-21로 내줬다.

2세트 역시 내용은 팽팽했으나 결과를 얻지 못했다.

초반 2-1에서 랠리 중 이소희의 라켓이 동료와 부딪혀 부러지면서 빠르게 뛰어 나가 예비 라켓을 가져오는 흔치 않은 장면도 나왔다. 비록 실점을 내줬지만 한국은 적극적으로 공세를 펼치며 분위기를 바꿨다.

과감한 푸시 공격과 기습적인 드라이브 서브 에이스로 9-6으로 앞섰다. 한국은 상대 서브 범실로 11-9로 리드를 지켰다.

엎치락뒤치락 하는 경기였는데 결과적으로 한국의 세밀함이 아쉬웠다.

16-16에서 범실로 실점했고, 연속 점수를 내주며 점수가 벌어졌다. 이소희-이승찬은 마지막까지 투혼을 발휘했지만 결국 푸시 공격이 실패하며 17-21로 패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33.64상승 8.418:03 09/27
  • 코스닥 : 1034.82하락 2.2118:03 09/27
  • 원달러 : 1176.80상승 0.318:03 09/27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3 09/27
  • 금 : 74.77상승 0.6618:03 09/27
  • [머니S포토] 경제·금융전문가 간담회 참석한 금융위 '고승범'
  • [머니S포토] 본회의 앞둔 與·野 '언중법' 처리, 최종 협의
  • [머니S포토] 與 송영길 "화전대유 결국 누구 것?…野 자체 조사부터 해라"
  • [머니S포토]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화천대유 긴급 담화
  • [머니S포토] 경제·금융전문가 간담회 참석한 금융위 '고승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