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 펜싱, 또 메달 보인다…女 사브르 단체, 헝가리 꺾고 준결 진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펜싱 여자 사브르대표팀이 단체전 준결승에 진출했다. © AFP=뉴스1
펜싱 여자 사브르대표팀이 단체전 준결승에 진출했다. © AFP=뉴스1

(서울=뉴스1) 서장원 기자 = 펜싱 여자 사브르대표팀이 헝가리를 꺾고 단체전 준결승에 진출했다.

김지연(33), 윤지수(28·이상 서울시청), 최수연(31), 서지연(28·이상 안산시청)으로 구성된 여자 사브르대표팀은 31일 오전 일본 마쿠하리 메세B홀에서 열린 2020 도쿄 올림픽 여자 사브르 단체전 헝가리와의 8강에서 45-40으로 승리했다.

초중반까지 팽팽한 흐름으로 진행됐는데 7라운드 들어 한국이 위기를 맞았다.

30-29로 근소하게 앞선 상황에서 7번째 주자 최수연이 카토나 레나타를 상대로 2-6으로 밀리면서 32-35로 역전을 허용했다.

하지만 한국은 힘을 냈다. 8라운드에 나선 윤지수가 마르톤 안나를 8-4로 압도하며 다시 경기를 뒤집었고, 마지막 주자로 나선 '맏언니' 김지연이 푸스타이 라자를 5-1로 제압하고 경기를 마무리했다.

여자 에페팀(은메달)을 시작으로 남자 사브르팀(금메달), 그리고 남자 에페팀(동메달) 모두 단체전에서 결실을 맺은 가운데 여자 사브르팀도 메달을 노릴 수 있게 됐다.

준결승에 올라간 한국은 오후 1시40분 세계 1위 러시아와 결승진출을 다툰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30.09하락 23.3118:01 09/16
  • 코스닥 : 1039.43하락 3.3618:01 09/16
  • 원달러 : 1171.80상승 1.318:01 09/16
  • 두바이유 : 75.46상승 1.8618:01 09/16
  • 금 : 72.26하락 0.0318:01 09/16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첫 TV토론
  • [머니S포토] 국회 본회의,日 군함도 역사왜곡 규탄 결의안, 만장일치 '가결'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융협회장 간담회
  • [머니S포토] 대정부 질문 앞둔 국민의힘, 현안관련 긴급보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첫 TV토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