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은 소멸걱정, 수도권은 과열걱정”···부산 찾아 지역균형발전 화두 던진 이재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예비후보는 31일 오전 부산을 찾아 기자간담회를 가졌다./사진=박비주안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예비후보는 31일 오전 부산을 찾아 기자간담회를 가졌다./사진=박비주안 기자
20대 대통령선거에 나선 예비후보들이 잰걸음으로 각 지역을 공략하고 있는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예비후보가 부산을 방문했다. 이 예비후보는 31일 오전 부산 동구에 위치한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을 방문해 북항재개발 사업과 2030 부산월드엑스포 유치에 대한 설명을 들은 후 즉석에서 기자간담회 시간을 가졌다.

이재명 예비후보가 부산을 찾은 동안 가장 많이 사용한 단어는 ‘지방균형발전’이었다. 그는 “부산에서는 지속적으로 인구가 감소해서 문제인데 수도권인 경기도는 매년 18만명 가량 늘어나고 있어 인구밀집으로 인한 여러 가지 문제가 있다”면서 “지방은 소멸을 걱정해야하고 수도권은 인구폭발을 걱정해야하는 것은 대한민국 국가발전의 차원에서 큰 문제”라며 지방균형발전이 필요한 이유를 역설했다.

이 예비후보는 지방균형발전의 시각에서 현행 비용편익비(B/C) 위주의 국가사업 타당성을 꼬집기도 했다. 그는 “수도권 GTX는 8원이 드는 사업인데 이는 현실적으로 수도권 인구과밀로 인해 B/C가 높을 수 밖에 없다”면서 “아주 좁은 시야에서는 인구가 밀집한 곳에 집중적인 인프라 지원이 맞다고 생각할 수 있지만 지방에도 충분한 발전의 기회를 주어야 하고 이를 위해 중앙정부가 전향적인 자세로 지원을 해야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지방 순회를 하다보면 대구에서는 대구공항 문제, 광주에서는 광주공항 문제, 부산에서도 가덕신공항 문제를 해결해달라고 하는 데 이는 각 지방에서 느끼는 상대적인 소외감의 문제라고 본다”며 “똑같은 재원과 지원일때도 부자인 상태에서 지원하는 백만원과 어려울 때 백만원은 전혀 다른 의미로 다가오는 만큼 공정사회를 위해서라도 지역을 향한 중앙의 배려는 반드시 필요하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후 지역균형발전에 대한 방법론도 제시했다. 이 예비후보는 “현행 중앙정부 체제에서는 정부 관료들이 직접 전체 사업을 정해서 일률적으로 지방정부에 내려주는 형식”이라며 “실제로는 행안부 관료들보다 지방정부가 직접 주민들의 의견을 듣고 개진하는 계획이 주민들에겐 더 필요한 계획일 수 있다”면서 지방정부에 자율성을 확대해야한다는 의견을 냈다.

지난 보궐선거 이후 부산민심의 변화에 대해서도 생각을 밝혔다. 이 예비후보는 “나라의 주인은 국민이고 그런 국민이 일꾼을 뽑는 것이 선거인데 부산에서 보수표가 많이 나왔다고 해서 부산이 보수화되는 것은 아니라고 생각한다”면서 “국민들을 진보, 보수로 나누기보다는 국민들의 삶을 책임질 사람으로 얼마나 책임을 다하는 사람인가, 얼마나 능력있는 사람인가에 따라 표심도 변할 것”이라고 자신했다.

이어 “국민들의 기대에 부응하지 못했다면 개선을 이뤄내야한다”면서 “국가의 미래를 열어가기 위해서는 결국 실력과 실적을 가진 정치인이 국토균형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국민들의 기대에 부응해야한다”고 밝혔다.

이재명 예비후보는 지난 금요일부터 3박4일간 1200㎞에 달하는 전국순회를 진행중에 있다. 이날 부산방문에 이어 경남까지 행보를 넓힌다는 계획이다.
 

부산=박비주안
부산=박비주안 moneys0811@mt.co.kr  | twitter facebook

작은 목소리도 크게 듣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4.36상승 0.44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