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써 차막혀요" 고속도로 곳곳 휴가철 정체 예상… 서울방향 오후 5~6시 절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달 6일 오후 강원도 강릉 등에서 귀경하는 차량들이 몰리면서 강원 평창군 영동고속도로 인천방향 181㎞ 지점 진부터널을 앞두고 극심한 지체 현상이 빚어지고 있다./사진제공=뉴시스
지난달 6일 오후 강원도 강릉 등에서 귀경하는 차량들이 몰리면서 강원 평창군 영동고속도로 인천방향 181㎞ 지점 진부터널을 앞두고 극심한 지체 현상이 빚어지고 있다./사진제공=뉴시스
31일부터 본격 휴가철이 시작되면서 고속도로 교통량이 평소 토요일보다 증가하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전국 고속도로 교통량은 518만대로 예상된다.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진입하는 차량은 43만대,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빠져나가는 차량은 45만대로 예측된다.

이날 서울방향은 오후 5~6시 사이 정체가 절정에 이르다가 오후 10~11시 사이에 해소되겠다. 지방방향은 오전 11시에서 낮 12시에 최대 혼잡을 보이다가 오후 6~7시 사이에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주요 노선별로는 이날 오전 11시 기준 경부고속도로 서울방향은 양재부근에서 반포 방향 7㎞ 구간이 정체다. 기흥에서 수원으로 3㎞ 구간도 정체에 있다.

부산방향은 잠원에서 반포로 2㎞ 구간 정체고, 오산에서 남사 6㎞, 안성부기점에서 안성부근 7㎞ 구간이 더딘 편이다. 또 입장에서 청안휴게소 부근 23㎞, 옥산에서 옥산부근 2㎞, 대전부근에서 비룡분기점 7㎞가 정체다.

영동고속도로는 강릉방향 마성에서 양지터널부근 13㎞ 구간에서 정체가 나타나고 있다. 이 외에도 덕평휴게소에서 호법분기점 부근 5㎞ 정체고 원주분기점에서 원주 부근 9㎞ 구간이 속도가 더딘 편이다. 서해안고속도로는 목표방향으로 서평택분기점에서 서해대교 11㎞ 구간이 정체에 있다.

낮 12시 기준 요금소 기준으로 승용차를 이용한 주요 도시간 예상 소요시간은 하행선 ▲서울-부산 5시간50분 ▲서울-대전 3시간20분 ▲서울-대구 4시간50분 ▲서울-강릉 4시간50분 ▲서울-광주 5시간30분 ▲서울-목포 5시간10분 ▲서울-울산 5시간30분 등이다.

상행선은 ▲부산-서울 5시간20분 ▲대전-서울 2시간 ▲대구-서울 4시간20분 ▲강릉-서울 3시간40분 ▲광주-서울 3시간40분 ▲목포-서울 4시간20분 ▲울산-서울 5시간 등이다.
 

한영선
한영선 youngsu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머니S 유통 담당 한영선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3.17상승 7.9315:23 09/27
  • 코스닥 : 1035.43하락 1.615:23 09/27
  • 원달러 : 1175.50하락 115:23 09/27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5:23 09/27
  • 금 : 74.77상승 0.6615:23 09/27
  • [머니S포토] 경제·금융전문가 간담회 참석한 금융위 '고승범'
  • [머니S포토] 본회의 앞둔 與·野 '언중법' 처리, 최종 협의
  • [머니S포토] 與 송영길 "화전대유 결국 누구 것?…野 자체 조사부터 해라"
  • [머니S포토]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화천대유 긴급 담화
  • [머니S포토] 경제·금융전문가 간담회 참석한 금융위 '고승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