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깝다 김우진', 개인전 8강서 탈락… 한국 양궁, 전종목 석권은 실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우진은 31일 오후 유메노시마 양궁장에서 열린 탕치춘(대만)과의 2020도쿄올림픽 양궁 남자 개인전 8강에서 승리해 준결승에 진출했다. /사진=뉴스1
김우진은 31일 오후 유메노시마 양궁장에서 열린 탕치춘(대만)과의 2020도쿄올림픽 양궁 남자 개인전 8강에서 승리해 준결승에 진출했다. /사진=뉴스1
김우진이 남자 양궁 개인전 8강에서 탈락했다. 이로써 이번 2020도쿄올림픽 양궁 전종목 석권에는 아쉽게 실패했다.

김우진은 31일 오후 유메노시마 양궁장에서 열린 탕치춘(대만)과의 2020도쿄올림픽 양궁 남자 개인전 8강에서 세트 점수 4-6(28-28 27-29 28-27 28-28 27-28)으로 패했다.

앞서 열린 16강전에서 올 10점을 쏘며 쾌조의 컨디션을 과시한 김우진은 탕치천과의 4강전에서는 초반부터 영점이 잘 잡히지 않으며 고전했다. 1세트를 28-28로 비긴 김우진은 2세트를 27-29로 내주며 리드를 빼앗겼다. 3세트를 다시 승리하며 세트 점수 3-3으로 균형을 맞췄고 4세트도 동점으로 맞춰 5세트로 승부가 넘어갔다.

세트 점수 4-4 동점에서 5세트 먼저 경기 나선 김우진은 첫 발이 8점에 그쳐 아쉬움을 남겼다. 이후 9점과 10점을 기록했지만 탕치춘이 10·10·8점을 쏘며 1점차로 5세트를 넘겨줬고 결국 세트점수 4-6으로 패했다.

김우진이 탈락하면서 한국은 이번 대회 양궁 경기 일정을 모두 마쳤다. 양궁에 걸린 5개의 금메달 중 4개를 휩쓸며 양궁 강국으로서의 면모를 재차 과시했다. 안산은 혼성전과 단체전에 이어 개인전까지 우승을 차지하며 한국 하계올림픽 역사상 첫 3관왕의 영예를 차지했다. 남자부는 개인전 메달 획득에 아쉽게 실패했지만 혼성전에서 김제덕이 금메달 획득에 일조했고 단체전에서도 금메달을 따내는 저력을 과시했다.
 

차상엽
차상엽 torwart@mt.co.kr  | twitter facebook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 수 있는 뉴스를 만들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0.09하락 23.3118:01 09/16
  • 코스닥 : 1039.43하락 3.3618:01 09/16
  • 원달러 : 1171.80상승 1.318:01 09/16
  • 두바이유 : 75.46상승 1.8618:01 09/16
  • 금 : 72.26하락 0.0318:01 09/16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첫 TV토론
  • [머니S포토] 국회 본회의,日 군함도 역사왜곡 규탄 결의안, 만장일치 '가결'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융협회장 간담회
  • [머니S포토] 대정부 질문 앞둔 국민의힘, 현안관련 긴급보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첫 TV토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