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 센텀시티, 1명 추가 확진으로 총11명…직원 61명과 방문객 101명 자가격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부산 해운대에 위치한 신세계백화점 센텀시티점/사진=뉴스1
부산 해운대에 위치한 신세계백화점 센텀시티점/사진=뉴스1
지난 28일부터 30일까지 10명의 확진자가 발생한 신세계백화점 센텀시티점에서 1명의 추가 확진자가 나왔다. 이로써 신세계센텀시티 명품매장 관련 확진자는 직원 6명, 직원의 지인 5명으로 총 11명이다.

31일 부산시에 따르면 현재 해당 매장 관련 진단검사를 받은 방문객은 전날 자정 기준 284명에 그쳤으며 이들은 모두 음성으로 판정됐다. 해당 매장 포함 백화점 직원 61명과 방문객 101명은 자가격리에 들어간 상태다.

방역 당국에 따르면 이 매장 직원은 56명에 달하고 방문객은 1600여명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자칫 대규모 확산으로 이어질까 우려되는 상황 속 진단검사 수는 현저히 낮은 17.7% 수준이다.

현재 해당 매장은 확진자가 발생하자 지난 29일부터 현재까지 문을 닫은 상태다. 한편 이 백화점과 부산시 방역 당국은 매장 실명을 공개하지 않는 등 사후 조치를 소극적으로 처리해 비난을 받았다.

신세계 센텀시티점에서는 지난 4월에도 다른 명품매장 직원이 확진돼 백화점 직원 600명이 검사를 받기도 했다.
 

부산=김동기
부산=김동기 moneys392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영남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0.09하락 23.3118:01 09/16
  • 코스닥 : 1039.43하락 3.3618:01 09/16
  • 원달러 : 1171.80상승 1.318:01 09/16
  • 두바이유 : 75.67상승 0.2118:01 09/16
  • 금 : 72.26하락 0.0318:01 09/16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첫 TV토론
  • [머니S포토] 국회 본회의,日 군함도 역사왜곡 규탄 결의안, 만장일치 '가결'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융협회장 간담회
  • [머니S포토] 대정부 질문 앞둔 국민의힘, 현안관련 긴급보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첫 TV토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