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딩크가 주목했던 여효진, 암투병 끝에 사망… 향년 38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연령대별 대표로 활약했던 여효진이 31일 암 투병 도중 숨졌다. /사진=FC서울 구단 공식 인스타그램
연령대별 대표로 활약했던 여효진이 31일 암 투병 도중 숨졌다. /사진=FC서울 구단 공식 인스타그램
한국 남자축구 연령대별 대표를 두루 경험했던 여효진이 투병 도중 숨졌다. 향년 38세.

여효진의 동생 여도은씨는 31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빠가 오랜 기간 힘든 투병 생활 끝에 오늘 오전 하늘 나라로 떠났습니다"며 여효진의 사망 소식을 전했다. 여효진은 지난 2019년 말 암 진단을 받고 투병 생활을 한 바 있다.

여효진은 U-20(20세 이하)와 U-23 대표 선수 등으로 활약한 바 있다. 특히 2002 한일월드컵 당시 거스 히딩크 감독의 눈에 들어 연습생으로 당시 대표팀 훈련에 힘께 참여하기도 했다.

프로 선수로서는 지난 2006년 FC서울에서 데뷔했다. 서울에서 2006년부터 2011년까지 활약한 그는 이후 일본 J2리그, 부산 아이파크, 고양 Hi FC 등에서 활약한 바 있다.
 

차상엽
차상엽 torwart@mt.co.kr  | twitter facebook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 수 있는 뉴스를 만들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5:30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5:30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5:30 09/24
  • 두바이유 : 76.46상승 1.0715:30 09/24
  • 금 : 74.11상승 0.8115:30 09/24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언중법 개정안 처리 D-3'…언론중재법 여야 협상난항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