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 여자 골프 '달콤한 어벤저스', 결전지 도쿄로…2연속 金 도전

고진영-박인비-김세영-김효주 출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020 도쿄 올림픽에 출전하는 여자 골프 대표팀의 김세영, 고진영, 김효주, 박인비(왼쪽부터) (고진영 인스타그램 캡처) © 뉴스1
2020 도쿄 올림픽에 출전하는 여자 골프 대표팀의 김세영, 고진영, 김효주, 박인비(왼쪽부터) (고진영 인스타그램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2016 리우 올림픽에 이어 2연속 여자 골프 금메달 획득에 도전하는 대표팀 4총사가 결전지 도쿄로 향했다.

2020 도쿄 올림픽에 출전하는 여자 골프 대표 고진영(26?솔레어)은 31일 자신의 SNS에 인천공항에서 박인비(33?KB금융그룹), 김세영(28?메디힐), 김효주(26?롯데)과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하며 "우리는 달콤한 어벤쥬스"라는 글을 올렸다.

세계 정상급 기량을 자랑하는 한국 여자 골프는 2연속 올림픽 금메달을 노리고 있다. 5년 전 리우 올림픽에선 박인비가 정상에 오른 바 있다.

이번에 올림픽에 출전하는 한국 대표팀 4명은 전원 세계랭킹 10위 안에 들어 모두가 우승 후보로 평가 받는다. 고진영, 박인비, 김세영은 2~4위에 기록 중이며 가장 랭킹이 낮은 김효주도 6위로 세계 정상급이다.

박세리 감독이 이끄는 여자 골프 대표팀은 오는 8월 4일부터 사이타마현 가스미가세키 컨트리클럽에서 나흘 동안 경기를 치른다.

한국 대표팀과 메달 경쟁을 펼칠 선수로는 세계 랭킹 1위 넬리 코다(미국)를 비롯해 하타오카 나사(일본), 아리야?모리야 주타누간(이사 태국), 브룩 헨더슨(캐나다) 등이 꼽힌다.

더불어 교포 선수인 리디아 고(뉴질랜드), 이민지(호주), 다니엘 강(미국)도 한국이 경계하는 선수들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30.09하락 23.3118:01 09/16
  • 코스닥 : 1039.43하락 3.3618:01 09/16
  • 원달러 : 1171.80상승 1.318:01 09/16
  • 두바이유 : 75.46상승 1.8618:01 09/16
  • 금 : 72.26하락 0.0318:01 09/16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첫 TV토론
  • [머니S포토] 국회 본회의,日 군함도 역사왜곡 규탄 결의안, 만장일치 '가결'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융협회장 간담회
  • [머니S포토] 대정부 질문 앞둔 국민의힘, 현안관련 긴급보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첫 TV토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