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춤추러 나왔다"는 재재, 태연X키와 음악방송 뺨치는 칼군무

'놀라운 토요일' 31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N '놀라운 토요일'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tvN '놀라운 토요일'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놀토' 여름 특집을 맞이해 그간 맹활약한 게스트들이 총출동했다.

31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 도레미 마켓'(이하 '놀토')은 '인간 놀토' 특집으로 방송인 재재, 코미디언 이용진, 배우 이선빈과 박성웅이 출연했다.

이날 재재는 "간식 게임은 춤을 추러 나오는 것이라서 혼자 나오면 적적하니까"라며 초능력으로 태연과 키 특수 효과를 부탁했다고 했다. 간식 게임을 좋아하는 박성웅은 '간식 게임 무한 도전권'을 말했다. 간식을 얻으면 다른 출연진에게 나눠줄 것인데, 단 박성웅이 원하는 조건을 만족해야 한다고. 이날 간식 게임은 새 게임, '노래 장면 퀴즈'였다. 박성웅이 좋아하는 도플갱어 퀴즈가 아니었다.

첫 문제는 박나래가 맞혔다. 박나래는 춤과 노래 중 노래를 선택했다. '쎄리' 복장으로 나온 박나래는 노래를 부르며 춤까지 췄다. 극성 매니저 피오와의 찰떡 호흡으로 큰 웃음을 줬다. 격렬한 댄스 타임으로 간식을 가져가는 것까지 잊었다. 두 번째 문제는 태연의 몫이었다. 태연은 키, 재재와 트리오를 결성해 완벽한 호흡을 자랑했다. 세 번째 정답은 소녀시대의 '소원을 말해봐'였는데 재재가 맞혔다. 재재는 키, 태연과 마치 방송 전 연습한 것처럼 칼군무를 뽐냈다. 박나래는 "내가 아는 피디 중 제일 춤 잘 춘다"며 감탄했다. 마지막으로 재재의 초능력인 불꽃 특수효과까지 나왔다. 출연진은 재재와 태연, 키를 신기하게 바라봤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