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기 "'라우드' 통해 한국 대표하는 보이그룹 나왔으면"

'라우드' 31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BS '라우드' © 뉴스1
SBS '라우드'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가수 이승기가 '라우드'를 통해 한국을 대표하는 보이그룹이 나올 수 있다면 좋겠다는 바람을 전했다.

31일 오후 방송된 SBS 오디션 프로그램 'LOUD:라우드'(이하 '라우드')에서는 오디션 참가자들이 박진영의 JYP와 싸이의 피네이션 중 소속 회사를 정하게 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슈퍼에이전트로 등장한 이승기는 소속사 결정에 있어서 참가자들을 만나 생각을 물어보고, 싸이·박진영과 참가자들 사이에서 가교 역할을 해줬다.

참가자들은 이승기와의 면담에서 스스로의 색채를 드러내는 답변들로 눈길을 끌었다.

이에 이승기는 "한 명 한 명에 대한 장단점 파악이 끝이 났다"라며 "지금까지는 나를 드러내는 무대였다면 지금부터는 캐스팅이 되는 거니, 제가 중간다리를 잘 해줘서 ('라우드'에서)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보이그룹이 나올 수 있게 열심히 해보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27.91상승 0.3312:05 09/24
  • 코스닥 : 1038.56상승 2.312:05 09/24
  • 원달러 : 1177.50상승 212:05 09/24
  • 두바이유 : 76.46상승 1.0712:05 09/24
  • 금 : 74.11상승 0.8112:05 09/24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언중법 개정안 처리 D-3'…언론중재법 여야 협상난항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