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4' 이하나, 어린 시절 기억 되찾았다…이규형 체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N '보이스4'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tvN '보이스4'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보이스4' 이하나가 어린 시절 기억을 되찾았고 이규형은 체포됐다.

31일 방송된 tvN 금토드라마 '보이스4: 심판의 시간'(연출 신용휘/극본 마진원/이하 '보이스4')에서는 동방민(이규형 분)이 드디어 체포됐다.

강권주(이하나 분)는 마을에 버려진 병원에 가서 모든 기억을 되찾았다. 어린 동방민과 강권주는 같은 병원에 있었다. 강권주는 교통사고로 뇌 수술을 받으면서 눈을 못 보게 되는 대신 청력이 발달했다. 강권주와 데릭 조(송승헌 분)는 병원을 살펴보다가 동방민과 강권주의 진료 기록을 발견했다. 동방민은 어릴 때 동방헌엽(장항선 분)에 의해 정신적 학대를 당하면서 인격 분열이 생겼고, 강권주는 강한 약물 때문에 기억이 사라진 것이었다. 강권주는 희미하게 들려오는 소리를 통해 병원이 동방민의 비밀 장소임을 알았다.

동방민은 동방헌엽을 알전구로 묶었다. 이때 강권주와 데릭 조가 들이닥쳤다. 동방민은 동방헌엽을 인질로 삼고 "쏴 볼 테면 쏴 보라. 둘을 한 번에 죽일 수 있는 기회다"고 데릭 조를 도발했다. 동방민은 도망쳤고 데릭 조가 쫓아갔다. 데릭 조와 동방민은 서로에게 총을 겨누었다. 강권주는 동방민에게 기억이 났다고 했고 자극받은 동방민은 여러 인격을 동시에 내보였다. 이때 데릭 조가 동방민의 어깨 쪽에 총을 쐈다. 동방민은 "차라리 죽여라"라고 했다. 그러나 데릭 조는 동방민에게 "평생을 감옥에서 살아라"라며 총을 거뒀다. 동방민은 체포됐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