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지명령 어긴 사랑제일교회 1일 또 '대면예배'… 국가 상대 소송 예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일 오전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앞에서 신도들이 대면예배를 위해 교회로 향하고 있다. /사진=뉴스1
1일 오전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앞에서 신도들이 대면예배를 위해 교회로 향하고 있다. /사진=뉴스1
사랑제일교회가 방역당국의 대면예배 금지 명령에도 또 대면예배를 강행했다.

1일 경찰 및 성북구청에 따르면 사랑제일교회는 이날 오전 11시부터 대면예배를 진행했다. 예배에 앞서 구청 측이 사랑제일교회에 대한 현장 점검에 나섰지만 교회 변호인단이 이를 받아들이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교회는 지난달 18일에도 약 150명 이상의 교인들을 대상으로 대면예배를 강행해 운영 중단(7월 22일~31일) 명령과 함께 과태료 150만원 처분을 받은 바 있다. 이어 운영 중단 명령 기간 중인 지난달 25일에도 교회는 예배를 진행했다.

정부는 거리두기 4단계 조치의 일환으로 교회 수용 인원의 10%, 최대 19명에 한해서만 대면예배를 허용하고 있다. 

사랑제일교회 측은 지난달 29일 기자회견을 열고 "대면예배를 이유로 시설을 폐쇄하는 행위를 멈추라"면서 "국가 상대 배상소송을 제기하겠다"고 반발했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3.96하락 26.5510:30 09/23
  • 코스닥 : 1039.70하락 6.4210:30 09/23
  • 원달러 : 1184.20상승 9.210:30 09/23
  • 두바이유 : 76.19상승 1.8310:30 09/23
  • 금 : 73.30상승 0.410:30 09/23
  • [머니S포토] '가을날씨 출근길'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가을날씨 출근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