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에게 "배구만 이겼는데?"… MBC '악마의 편집' 알고 보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BC 유튜브 채널 '엠빅뉴스' 측이 자막 논란이 일자 원본 영상을 공개했다.  /사진=유튜브 캡처
MBC 유튜브 채널 '엠빅뉴스' 측이 자막 논란이 일자 원본 영상을 공개했다. /사진=유튜브 캡처
MBC 유튜브 채널 '엠빅뉴스' 측이 자막 논란이 일자 원본 영상을 공개했다.  

1일 오전 채널 '엠빅뉴스'에는 '할 수 있다! 해보자! 포기하지 말자!'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는 도쿄올림픽 여자 배구 한일전에서 승리한 김연경 선수의 인터뷰가 담겼다. 

논란이 된 자막은 1분29초에 등장한다. 김연경 선수는 ‘국민들에게 희망을 드렸는데 어떠냐’는 기자의 질문에 “감사하다. 더 뿌듯하다”고 답했다.

하지만 영상엔 실제 질문과 다른 자막으로 "축구, 야구 졌고 배구만 이겼는데?"라고 나갔다. 자막만 본다면 김연경 선수가 같은 날 멕시코전에서 패배한 한국 축구대표팀과 미국전에서 진 야구대표팀을 무시하는 발언으로 해석될 수 있는 상황. 

논란이 커지자 엠빅뉴스는 해당 영상을 비공개 처리했다. 또 논란과 관련 "여자배구 대표팀 김연경 선수의 경기 직후 인터뷰 영상을 편집해 올리는 과정에서 기자의 질문을 축약해서 정리하다 보니 오해의 소지가 있다는 지적을 받았다"며 "해당 인터뷰 영상을 내리고 김연경 선수의 믹스트존 인터뷰 풀기자단의 질문과 답이 들어간 전체 원본 영상을 올린다"는 입장을 밝혔다. 

풀영상에서는 기자가 "오늘 모르셨겠지만 축구도 지고 야구도 졌는데…"라고 말하자 김연경은 "아 그래요?"라고 반문했다. 기자가 이어 "배구가 유일하게 희망을 살려주셨다. 국민들에게 희망을 드렸다"고 하자 김연경은 "감사합니다"라고 답했다.

MBC는 2020 도쿄올림픽에서 연이은 실수로 구설수에 올랐다. 지난달 23일에는 도쿄올림픽 개회식을 생중계하며 우크라이나 선수단 입장 때 체르노빌 원자력 발전소 사진을 사용해 물의를 빚었다. 또 지난달 25일 남자 축구 B조 예선 '대한민국 대 루마니아' 경기 당시 자책골을 기록한 루마니아의 라즈반 마린 선수에겐 '고마워요 마린'이라는 자막을 띄웠다.

결국 지난달 26일 박성제 MBC 사장은 대국민 사과 기자회견을 열어 "신중하지 못한 방송으로 상처 입은 해당 국가 국민과 실망한 시청자에게 콘텐츠 최고 책임자로서 머리 숙여 사죄드린다"고 고개를 숙였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