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 김현수 9회말 극적인 끝내기…김경문호, 도미니카에 4-3 신승

1-3으로 끌려가다 짜릿한 뒤집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일 저녁 일본 가나가와현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대한민국과 도미니카공화국의 야구경기 9회말 원아웃 2루 주자 박해민이 이정후의 안타로 홈인해 기뻐하고 있다. 2021.8.1/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1일 저녁 일본 가나가와현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대한민국과 도미니카공화국의 야구경기 9회말 원아웃 2루 주자 박해민이 이정후의 안타로 홈인해 기뻐하고 있다. 2021.8.1/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요코하마=뉴스1) 나연준 기자 = 한국 야구 대표팀이 녹아웃 스테이지 첫 경기에서 9회말 터진 김현수의 끝내기 안타에 힘입어 기사회생했다.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야구 대표팀은 1일 오후 일본 가나가와현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20 도쿄 올림픽 야구 녹아웃 스테이지 1라운드서 도미니카공화국에 4-3으로 역전승했다.

한국은 8회까지 타선의 침묵 속에 1-3으로 끌려갔다. 하지만 한국은 9회말 마지막 공격에서 도미니카 공화국을 따라잡았다.

9회말 대타 최주환이 안타를 치고 출루하며 희망을 이어갔다. 이어 대주자로 투입된 김혜성이 상대의 견제구가 뒤로 빠진 사이 2루까지 진루했다.

집중력이 높아진 대표팀은 경기 마지막에 찾아온 무사 2루 찬스를 놓치지 않았다.

박해민은 1타점 좌전 안타를 때려 2루에 있던 김혜성을 불러들였다.

강백호가 2루수 땅볼로 아웃됐지만 박해민이 2루까지 진루, 찬스가 이어졌다. 그리고 1사 2루에서 이정후의 1타점 2루타가 폭발, 한국이 3-3 동점을 만들었다.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한국은 계속된 2사 3루에서 김현수가 우익수 키를 넘어가는 끝내기 적시타를 폭발, 드라마 같은 역전승을 완성했다.

극적인 승리를 따낸 한국은 녹아웃 스테이지 2라운드에 진출, 2일 낮 12시 이스라엘과 다시 한번 격돌하게 됐다.

앞서 조별리그에서 한국은 연장 승부 끝에 이스라엘을 6-5로 꺾었다. 이스라엘을 잡는다면 한국의 2회 연속 금메달 전망도 밝아질 수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