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마판사' 지성X진영, '죽창' 이해운에 전자발찌 채웠다 [RE:TV]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N '악마판사'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tvN '악마판사'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악마판사' 지성, 진영의 합동 작전으로 이해운이 전자 발찌를 차게 됐다.

지난 1일 방송된 tvN 주말드라마 '악마판사'(극본 문유석/연출 최정규)에서는 강요한(지성 분)이 차경희(장영남 분)의 도움을 받아 죽창(이해운 분)을 법정에 세웠다.

김가온(진영 분)은 죽창 일당에 대해 조사 중이었다. 허중세가 거리로 나서라고 선동한 뒤 죽창 일당이 늘어났다고 했다. 또 죽창 일당의 우두머리 격인 사람(이해운 분)이 과거 허중세 개인 방송의 스태프였다는 걸 알아냈다. 차경희는 허중세의 도발에 힘을 얻은 죽창 일당이 언젠가는 선을 넘을 것이라며, 국민들의 짜증이 극에 달할 그때를 기다리고 있었다.

오진주(김재경 분)가 다음 재판에 대해 궁금해하자 김가온은 한 동영상을 보여줬다. 죽창 부대의 만행이 담긴 영상이었다. 오진주는 "미친놈들 아니냐"며 분노했다. 김가온은 "법정에 세워볼까요?"라고 했고, 오진주도 동의했다. 문제는 청장이 비호하는 죽창 부대를 어떻게 기소할 것인지였다. 강요한은 허중세를 견제하는 차경희가 도와줄 것이라고 예상했다. 강엘리야(전채은 분)는 김가온을 도와 죽창 부대의 계정을 해킹했다. 강엘리야가 놓은 덫에 걸려든 죽창의 위치가 드러났다.

김가온과 윤수현은 죽창이 있는 위치로 갔다. 문이 잠겨 있었다. 강엘리야는 학생인 척 보안 업체에 전화해 문을 열어달라고 했다. 죽창의 사무실에 잠입한 김가온, 윤수현은 죽창을 체포했다. 그러자 둔기를 든 죽창의 일행이 등장했다. 김가온, 윤수현은 꼼짝없이 당할 뻔했다. 이때 강요한이 나타났다. 강요한과 김가온, 죽창 일당이 몸싸움을 하는 동안 죽창은 도망쳤지만 윤수현에게 잡히고 말았다. 강요한은 차경희에게 죽창 기소를 도와달라고 했고, 그 대가로 정선아의 과거에 대한 문서를 넘겨줬다.

허중세는 죽창이 기소된 일이 '사법 쿠데타'라면서 죽창을 '순수한 애국심'이라고 포장했다. 그는 "재판이 공정하게 이뤄지는지 지켜보겠다"고 했다. 고인국(박형수 분)이 죽창의 변호를 맡았다. 고인국은 "걱정 마라. 집행유예로 풀어주겠다"고 했다.

죽창 김충식은 법정에서 '구국 선언문'을 읽겠다고 했다. 자신이 한 일이 국가를 위해 한 일이라고 포장했다. 김충식의 추종자 때문에 처벌 반대 의견이 훨씬 높았다. 오진주는 김충식에게 김충식이 폭행한 외국인 노동자가 어떤 일에 종사하고 있는지 아냐고 물었다. 김가온은 김충식의 할머니 영상 등을 공개했다. 김충식의 학창 시절 교사는 김충식이 일진이 아니라고 해 추종자들을 술렁이게 했다.

김가온은 김충식에게 '혁명 자금'을 모아 어디에 썼느냐고 물었다. 김가온은 암시장에서 폭탄이나 총기 등을 구매한 거라면 내란죄에 해당한다고 압박했다. 고인국은 "피고인의 프라이버시라 밝히기 꺼려졌는데"라면서 한 영상을 공개했다. 김충식은 혁명 자금 명목으로 돈을 모금해 BJ에게 준 것이었다. 강요한은 집행유예를 선고했다. 그러나 "죄질이 나쁘고 재범의 위험성이 높아 전자발찌를 채우고 보호 감찰을 받을 것을 명한다"고 했다. 김충식은 또 다른 유튜버들의 타깃이 됐다. 허중세는 김충식과 선을 그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6.46상승 1.0718:01 09/24
  • 금 : 74.11상승 0.81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