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광훈, 광복절 집회 강행 발표 "정치방역에 대한 국민불복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민혁명당이 광복절인 오는 15일에 광화문 도심에서 집회를 열겠다고 밝혔다. 사진은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담임목사가 지난 6월15일 전북도청 앞에서 열린 국민혁명당 기자회견에서 발언하는 모습. /사진=뉴스1
국민혁명당이 광복절인 오는 15일에 광화문 도심에서 집회를 열겠다고 밝혔다. 사진은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담임목사가 지난 6월15일 전북도청 앞에서 열린 국민혁명당 기자회견에서 발언하는 모습. /사진=뉴스1
국민혁명당이 광복절인 오는 15일에 광화문 도심에서 집회를 열겠다고 밝혔다. 국민혁명당은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담임목사가 대표를 맡고 있다.

국민혁명당은 2일 오전 서울 종로구 동화면세점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문재인 정권의 정치방역에 대해 국민불복종 운동을 시작한다"며 이 같이 밝혔다.

국민혁명당은 "최근 늘어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수는 검사량 증가에 따른 것"이라며 "정부가 대중에게 공포감을 조장하는 '정치방역'을 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대면예배 금지 등 종교의 자유와 집회결사의 자유를 억압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국민혁명당은 "사무총장을 위원장으로 하는 '문재인 정권 탄핵을 위한 8·15 국민대회 추진위원회'를 구성했다"며 "기필코 8·15 국민대회를 성사시킬 것"이라고 했다.

경찰은 이날 광화문 도심 집회와 관련해 강력 대응 방침을 전했다. 최관호 서울경찰청장은 이날 오전 정례간담회에서 "집회 강행 시 집결 예정지를 차단할 것"이라며 "그럼에도 진행된다면 관련자 엄정 사법처리를 신속하게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3110.08하락 23.5612:48 09/28
  • 코스닥 : 1018.48하락 16.3412:48 09/28
  • 원달러 : 1182.00상승 5.212:48 09/28
  • 두바이유 : 78.72상승 1.4912:48 09/28
  • 금 : 76.17상승 1.412:48 09/28
  • [머니S포토] '반도체산업 연대와 협력을 위한 MOU 체결'
  • [머니S포토] 국회의장 회동 앞서 인사 나누는 與 윤호중
  • [머니S포토] 경장포럼 발족, 귀엣말 나누는 김동연·이재열
  • [머니S포토] 與 잠룡 이낙연 "손실보상·피해지원위해 약 20조 재정투자 필요"
  • [머니S포토] '반도체산업 연대와 협력을 위한 MOU 체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