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난해서 음주운전" 이재명측 박진영 대변인직 자진 사퇴(종합)

박진영 "대리비 아끼고 싶은 마음" 음주운전 옹호 페북글 논란 이재명 과거 음주운전 전력 수면 위로 부상…이낙연측 "억지 궤변" 질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진영 이재명캠프 대변인. © News1 정진욱 기자
박진영 이재명캠프 대변인. © News1 정진욱 기자

(서울=뉴스1) 정연주 기자,정재민 기자 = 음주운전을 두고 "가난이 죄"라며 옹호하는 듯한 주장을 해 파문을 일으킨 박진영 이재명캠프 대변인이 2일 자진해서 사퇴했다.

박진영 대변인은 이날 오후 기자단 텔레그램방에 "대변인직을 자진 사퇴한다"는 글을 올려 사퇴 의사를 밝혔다. 민주당 상근부대변인 출신인 박 대변인은 지난 1일 캠프에 합류했다.

캠프 합류에 앞서 지난달 15일 박 대변인은 페이스북에 "젊은 시절부터 출세해서 승용차 뒷자리에 앉아서 다니던 사람은 모르는 서민의 고뇌가 있다"며 "힘든 하루를 마치고 소주 한잔하고픈 유혹과 몇 만원의 대리비도 아끼고 싶은 마음을 모르고 하는 소리다. 가난의 죄라고 느낄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음주운전은 분명히 잘못된 행동이지만, 사회 활동을 막겠다는 것은 불공정한 이중처벌"이라며 대권 주자인 정세균 전 총리가 음주운전 전과자의 공직 활동 기회를 박탈해야 한다고 주장한 내용이 담긴 기사 링크를 공유했다.

이런 박 대변인 주장을 두고 과거 음주운전 전력이 있는 이재명 지사를 옹호하기 위한 글이란 해석이 나왔다.

논란이 커지자 박 대변인은 해당 글을 비공개 처리했지만 파장이 이어졌다.

박 대변인의 이 글이 뒤늦게 다시 논란이 된 것은 그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최근 정치인 회동을 '술꾼'으로 비판하면서다.

박 대변인은 전날 페이스북 글에서 윤 전 총장과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의 '치맥 회동', 부산 지역 의원들과 소주 반주를 곁들인 돼지국밥 점심 등을 언급하며 "윤 전 총장은 코로나 위기에 역행하는 음주 파티를 중단하라. 혹서기에 노동하는 국민 정서에 부합하는 것이냐. 그냥 술꾼으로 살든가"라고 비판했다.

◇논란 일자 글 비공개…여야로부터 거센 질타 쏟아져

그러자 이준석 대표는 "술꾼으로 살라니, 윤석열 후보가 음주운전이라도 했나"라며 이 지사의 과거 음주운전 벌금형 선고를 꺼내 반격했다.

박 대변인의 발언에 대해 여야를 막론하고 '서민 모독'이란 비판이 이어졌다.

야당 대권주자인 하태경 국민의힘 의원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린 글에서 "2022년 대선 최악의 망언"이라며 "음주운전 전과자 이재명 지사가 대선에 출마한 것 자체가 코미디인데, 대변인까지 나서서 삼복더위에 국민들 염장을 지르나"라고 꼬집었다.

같은당 신인규 상근부대변인은 논평에서 "자기 후보 편을 들고자 하는 욕심이 있더라도 음주운전을 가난과 결부시켜 정당화하려는 것을 어느 국민이 납득할 수 있겠는가"라고 지적했다.

민주당에서도 비판이 이어졌다. 배재정 이낙연캠프 대변인은 "이재명 후보 측이 윤 전 총장에 대해 '대권후보의 활동이 술자리를 전전하는 것이냐'며 비판한 것이 부메랑이 돼 과거 음주운전 경력을 소환한 셈"이라며 "하루하루 버겁게 살아가는 어려운 서민의 애환을 말하는 것 같지만 실은 이재명 후보의 음주운전을 두둔하기 위해 억지 궤변을 늘어놓은 것"이라고 지적했다.

배 대변인은 "이재명 후보 측은 얼마 전 배포한 자료에서 이 후보의 음주운전에 대해 '2005년 농협 부정대출사건을 파헤치기 위해 긴급히 현장으로 가던 중 발생한 잘못'이라고 설명했다"며 "하지만 이 후보가 2018년 경기도지사에 출마하면서 제출한 '전과기록증명에 관한 제출서'를 보면 음주운전 벌금 150만원을 처분받은 것은 2004년 7월28일"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전과기록 증명에는 없는 또 다른 음주운전이 있었던 것인가. 아니면 해명 자료에 거짓이 있었던 것인가"라며 "이래저래 믿을 수가 없다. 이재명 후보 측은 차제에 사실관계를 명확하게 밝혀주기 바란다"고 꼬집었다.

이와 관련 이재명캠프 관계자는 통화에서 "박 대변인의 자진 사퇴를 받아들이는 것으로 정리되고 있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3.92하락 1.42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