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다온, 깜찍한 도발…윤종신 "'쇼미더머니' 스윙스인 줄" 폭소

'슈퍼밴드2' 2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JTBC '슈퍼밴드2' 캡처 © 뉴스1
JTBC '슈퍼밴드2'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기타 천재' 이다온이 깜찍한 도발로 폭소를 안겼다.

2일 오후 방송된 JTBC 음악 프로그램 '슈퍼밴드2'에서는 본선 2라운드 라이벌 지목전이 펼쳐진 가운데 제이유나 팀과 임윤성 팀이 맞붙었다.

앞서 프런트맨 제이유나는 유병욱, 문수진을 영입했다. 상대 팀은 임윤성 팀이었다. 임윤성은 이다온, 유환주를 팀원으로 데려갔다.

두 팀이 무대에 올랐다. 이때 MC 전현무는 "다온이가 제이유나한테 할 말 이 있다고 한다"라고 전했다. 이다온은 갑자기 제이유나를 향해 "지금 많이 힘드시죠? 집에서 푹 쉬세요"라며 도발했다. 깜찍한 도발에 주위는 웃음바다가 됐다. 제이유나는 "우리 친했잖아, 왜 그래"라며 웃었다.

특히 심사위원 윤종신은 Mnet 래퍼 서바이벌 '쇼미더머니'를 언급해 웃음을 자아냈다. "다온이 '쇼미더머니' 같았다. 스윙스인 줄 알았다"라고 해 큰 웃음을 준 것.

제이유나는 이다온을 향해 "이런 말 안 하려고 했는데 학습지 밀린 거 하러 가야하지 않냐"라고 반격했다. 이다온은 "괜찮다. 어차피 밀렸다. 내일부터 다시 하면 된다"라고 받아쳤다. 전현무는 "'쇼미더머니'보다 더 쫄깃하다"라며 폭소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36.74상승 9.1609:05 09/24
  • 코스닥 : 1042.70상승 6.4409:05 09/24
  • 원달러 : 1172.50하락 309:05 09/24
  • 두바이유 : 76.46상승 1.0709:05 09/24
  • 금 : 74.11상승 0.8109:05 09/24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언중법 개정안 처리 D-3'…언론중재법 여야 협상난항
  • [머니S포토] 전기요금, 8년만에 전격 인상
  • [머니S포토] '가을날씨 출근길'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