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조 재산을 애인에게"… 해리포터 출판사 회장의 유언장에 유족들 '멘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해리포터 출판사 스콜라스틱의 회장 고 리차드 로빈슨 주니어가 가족이 아닌 자신의 애인에게 거액의 유산을 남긴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스콜라스틱 회사 홈페이지
해리포터 출판사 스콜라스틱의 회장 고 리차드 로빈슨 주니어가 가족이 아닌 자신의 애인에게 거액의 유산을 남긴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스콜라스틱 회사 홈페이지
스콜라스틱의 회장이자 최고경영자(CEO)였던 고 리차드 로빈슨 주니어가 가족이 아닌 자신의 애인에게 회사 경영권과 함께 유산을 남긴 것으로 알려졌다. 스콜라스틱은 '해리포터', '헝거게임' 시리즈 등을 출판한 대형 출판사다.

지난 1일(이하 현지시각)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지난 2018년 작성된 유언에서 로빈슨은 스콜라스틱의 최고전략책임자(CSO) 이올 루체스를 후계자로 정했다. 유언을 보면 로빈슨은 루체스를 '자신의 파트너이자 가장 가까운 친구'라고 언급했다.

유언에 따라 루체스는 12억달러(약 1조4000억원) 규모의 출판사 경영권과 함께 로빈슨의 개인재산까지 상속받게 됐다. WSJ는 로빈슨과 루체스의 관계가 "공공연한 비밀"이었다고 전했다. 로빈슨에게는 두 아들이 있지만 이들은 회사를 물려받지 못한 셈이다. 

이 같은 소식에 로빈슨 유족들은 법적 조치를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장남 벤 로빈슨은 유언의 내용을 두고 "상처에 소금을 뿌린 격"이라고 말했다. 이어 동생 리스 로빈슨도 "전혀 예상하지 못했고 충격적"이라고 말했다. 다만 WSJ는 루체스가 유족들에게 지분 일부를 넘겨주는 방식으로 합의할 가능성도 있다고 전했다.

로빈슨은 지난 6월5일 휴양지에서 산책하던 중 84세를 일기로 급사했다. 그는 평소 지병 없이 건강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양진원
양진원 newsmans1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양진원 기자입니다. 그 날의 소식을 열심히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3.64상승 8.423:59 09/27
  • 코스닥 : 1034.82하락 2.2123:59 09/27
  • 원달러 : 1176.80상승 0.323:59 09/27
  • 두바이유 : 78.72상승 1.4923:59 09/27
  • 금 : 76.17상승 1.423:59 09/27
  • [머니S포토] 경제·금융전문가 간담회 참석한 금융위 '고승범'
  • [머니S포토] 본회의 앞둔 與·野 '언중법' 처리, 최종 협의
  • [머니S포토] 與 송영길 "화전대유 결국 누구 것?…野 자체 조사부터 해라"
  • [머니S포토]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화천대유 긴급 담화
  • [머니S포토] 경제·금융전문가 간담회 참석한 금융위 '고승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