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의 추락, 7월 판매량 ‘22대’… 1위는 ‘벤츠 E클래스 2567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가 지난달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 차종별 판매 1위를 차지한 것으로 조사됐다. 사진은 지난해 출시된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 /사진=뉴시스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가 지난달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 차종별 판매 1위를 차지한 것으로 조사됐다. 사진은 지난해 출시된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 /사진=뉴시스
지난달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가 차종별 판매 1위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지난 5~6월 모델 Y와 모델 3으로 수입차 모델 1위를 차지한 테슬라는 판매가 급감하며 하위권으로 쳐졌다.

4일 카이즈유데이터연구소에 따르면 지난달 신차 등록 대수는 총 15만9043대로 전월 대비 4.8%, 전년 동월 대비 8.6% 줄었다.

국산차 신차 등록은 13만4158대로 전년 동월 대비 13.1% 감소했지만 수입차는 2만4885대로 26.4% 증가했다.

다만 테슬라의 7월 등록 대수가 22대로 급감하면서 지난달 수입차 등록 대수는 6월 대비 21% 감소했다. 테슬라의 수입차 브랜드 등록 순위는 3위에서 23위로 추락했다.

지난달 수입차 판매량 1위를 기록한 벤츠 E클래스 등록 대수는 전월 대비 무려 117.4% 증가했다. E클래스는 지난달 2567대가 팔렸다.

이어 ▲BMW 5시리즈(1601대) ▲벤츠 S클래스(1379대) ▲아우디 A6(1274대) ▲지프(1003대) ▲폭스바겐(942대) ▲미니(870대) ▲포르쉐(712대) ▲토요타(695대)가 뒤를 이었다.

수입차 브랜드 등록 순위는 벤츠가 7094대로 1위, BMW는 6024대로 2위, 아우디는 2634대로 3위, 볼보 1153대로 4위, 렉서스 1027대로 5위를 차지했다.

국산차 차종별 1위는 기아 쏘렌토(6804대)가 차지했다. 이어 현대차 그랜저(6571대), 기아 K8(6565대), 현대차 아반떼(6078대), 기아 카니발(6047대) 순이다.

국산차 브랜드별 판매는 현대차(제네시스 포함)가 4만9994대로 1위를 기록했으며 기아 4만4544대, 쌍용차 5891대, 르노삼성차 5349대, 쉐보레 4597대로 집계됐다.

이밖에 7월 전체 등록 차량의 사용 연료별 대수는 휘발유가 전년 동월 대비 9.3% 감소한 8만1744대, 경유가 25.1% 줄어든 4만639대, LPG가 10% 감소한 9338대로 조사됐다.

반면 하이브리드는 21.1% 증가한 1만6810대, 전기는 165.4% 증가한 8190대로 나타났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