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형튜브 물놀이하다 실종된 50대 야구 코치, 3일 만에 숨진 채 발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일 경기 용인의 저수지에서 수상레저를 즐기다 물에 빠져 실종됐던 50대 야구단 코치가 3일 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 사진은 용인시에 위치한 사고 현장. /사진=뉴시스(경기도소방재난본부 제공)
지난 2일 경기 용인의 저수지에서 수상레저를 즐기다 물에 빠져 실종됐던 50대 야구단 코치가 3일 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 사진은 용인시에 위치한 사고 현장. /사진=뉴시스(경기도소방재난본부 제공)
경기 용인시 한 수상스키장에서 수상레저를 즐기다 실종된 남성이 3일 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

4일 소방당국과 경찰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5시40분쯤 용인시 처인구 이동저수지를 수색하던 민간 드론 수색대가 숨진 A씨(53·남)를 발견했다.

지난 2일 오후 1시11분쯤 해당 저수지 내 수상 스키장에서 대형 튜브를 타던 A씨가 물에 빠져 실종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모터보트가 빨리 달리면서 수압에 의해 뒤에 달린 원형 튜브가 통통 튀는 과정에서 발생한 사고였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헬기와 수중음파탐지기 등을 동원해 수색에 나섰지만 이날 오후 8시쯤 안전 등을 이유로 중단했다. 3일에도 수색 작업이 진행됐지만 A씨는 발견되지 않았다. 4일 오전 A씨 시신이 물에 뜨면서 발견된 것으로 알려졌다.

리틀야구단 코치로 알려진 A씨는 방학을 맞이해 초·중학생 11명을 데리고 이곳을 방문했다가 사고를 당한 것으로 파악됐다. 사고 당시 A씨는 구명조끼를 착용하지 않았으며 기구에 함께 탑승하고 있던 야구부 학생 5명은 무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하고 정확한 사망원인과 사고 경위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최다인
최다인 checw0224@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최다인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0.09하락 23.3118:01 09/16
  • 코스닥 : 1039.43하락 3.3618:01 09/16
  • 원달러 : 1171.80상승 1.318:01 09/16
  • 두바이유 : 75.46상승 1.8618:01 09/16
  • 금 : 72.26하락 0.0318:01 09/16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첫 TV토론
  • [머니S포토] 국회 본회의,日 군함도 역사왜곡 규탄 결의안, 만장일치 '가결'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융협회장 간담회
  • [머니S포토] 대정부 질문 앞둔 국민의힘, 현안관련 긴급보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첫 TV토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