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세스바이오 자가진단키트, 美 긴급사용승인… "학교·기업 판매 계획 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엑세스바이오는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항원 자가진단키트에 대한 긴급사용승인허가를 받았다고 4일 밝혔다. 이번에 승인을 받은 제품은 ‘CareStartTM COVID-19 Antigen Home Test’다. /사진=엑세스바이오
엑세스바이오는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항원 자가진단키트에 대한 긴급사용승인허가를 받았다고 4일 밝혔다. 이번에 승인을 받은 제품은 ‘CareStartTM COVID-19 Antigen Home Test’다. /사진=엑세스바이오
엑세스바이오는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항원 자가진단키트에 대한 긴급사용승인허가를 받았다고 4일 밝혔다. 이번에 승인을 받은 제품은 ‘CareStartTM COVID-19 Antigen Home Test’다.

엑세스바이오에 따르면 이번 승인을 통해 엑세스바이오의 제품은 처방전 없이 온·오프라인 모두 구매할 수 있게 됐다.

해당 제품은 비강에서 면봉으로 검체를 채취해 감염 여부를 10~15분 이내에 빠르고 쉽게 확인할 수 있다. 14세 이상이면 누구든 혼자 사용 가능하다. 14세 미만의 어린이의 경우는 성인의 도움을 받아 진단할 수 있어 전 연령층에 걸쳐 활용도가 높은 제품이다.

회사 관계자는 “현재 미국 인구의 49.7%가 백신 접종을 완료했지만 델타 등 다양한 변이로 인해 다시 확진자 수가 빠르게 늘고 있다”며 “여전히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서는 진단이 중요하다. 이에 처방전 없이 구매할 수 있는 자가진단키트의 유용성이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는 “미국은 올 9월부터 본격적으로 모든 학교및 관공서 등을 정상화 시키기로 계획하고 있다. 기업들도 점차 재택근무에서 출근근무 형태로 바꾸고 있다”라며 “자가진단제품을 학교나 기업에서 주기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판매를 계획 중”이라고 덧붙였다.
 

한아름
한아름 arha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3.92하락 1.42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