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바이오 원료 적용 SAP 첫 수출… 친환경시장 정조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G화학 임직원들이 여수공장에서 바이오 밸런스드 SAP의 첫 출하를 기념하고 있다. / 사진=LG화학
LG화학 임직원들이 여수공장에서 바이오 밸런스드 SAP의 첫 출하를 기념하고 있다. / 사진=LG화학
LG화학이 바이오 원료를 적용한 친환경 인증 제품 시장 공략을 본격화한다.

LG화학은 ISCC 플러스 국제 인증을 받은 세계 최초의 ‘바이오 밸런스드 고흡수성수지(SAP)’을 양산해 첫 수출 출하를 개시했다고 4일 밝혔다.

SAP는 자기 무게의 약 200배에 해당하는 물을 흡수하는 고흡수성수지로 주로 기저귀 등 위생 용품에 사용된다. SAP 분야에서 ISCC 플러스 인증 제품이 상업 판매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바이오 밸런스드 SAP은 재생 가능한 폐식용유, 팜부산물 등을 활용해 만든 고흡수성수지로 친환경 바이오 제품 관련 세계에서 가장 권위 있는 ISCC 플러스를 획득한 제품이다. LG화학이 최근 론칭한 친환경 통합 브랜드인 ‘렛제로’가 적용된 첫 사례다.

여수공장에서 출하된 이 제품은 LG화학의 요르단 소재 고객사인 ‘베이비 라이프’에 납품돼 유아 기저귀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번 바이오 밸런스드 SAP의 첫 수출은 지속가능성 전략의 일환으로 탄소 중립 및 자원 선순환 활동에 집중하고 있는 LG화학과 전세계적인 ESG 트렌드를 선도하고자 친환경 제품 개발에 집중하고 있는 고객사의 이해관계가 맞아 떨어졌기 때문이다.

LG화학은 하반기에 중동 고객뿐만 아니라 유럽, 미국 등 글로벌 메이저 위생용품 고객사를 대상으로 바이오 밸런스드 SAP 사업이 본격 확대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LG화학은 지난해 네스테와 전략적 파트너십(MOU)을 체결해 친환경 제품 생산에 필요한 바이오 원료를 안정적으로 공급받을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으며 지난 달부터 바이오 밸런스드 SAP 제품의 본격적인 생산을 시작했다.

이를 바탕으로 폴리올레핀(PO), 고부가합성수지(ABS), 폴리염화비닐(PVC) 등 SAP을 포함해 ISCC 플러스 인증을 받은 총 9개의 바이오 밸런스드 제품 출시 및 시장 개척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ISCC 플러스 인증 제품은 연내 30여개 이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원재료 생산부터 제품 출하까지 발생하는 모든 환경 영향을 평가하는 LCA를 외부 전문업체와 진행해 확보된 데이터를 체계적으로 관리해 나갈 계획이다.

LG화학은 바이오 원료 투입량을 점진적으로 늘려 탄소 감축에 기여하는 제품 출시를 확대하는 한편 제품별 탄소저감 효과 등을 객관적으로 수치화해 바이오 밸런스드 제품에 대한 고객의 신뢰도를 제고하고 관련된 친환경 인증 제품 시장을 적극 선도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노국래 LG화학 석유화학사업본부장은 이번 첫 수출에 대해 “석유화학 사업에서 제품 포트폴리오가 친환경 소재 중심으로 본격 전환되는 출발점이라는데 큰 의미가 있다”며 “ISCC 플러스 인증 제품 및 사업장을 지속 확대해 탄소중립에 기여하는 한편 고객의 친환경 니즈에도 적극 발맞춰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4.51하락 3.0714:38 09/24
  • 코스닥 : 1036.13하락 0.1314:38 09/24
  • 원달러 : 1175.60상승 0.114:38 09/24
  • 두바이유 : 76.46상승 1.0714:38 09/24
  • 금 : 74.11상승 0.8114:38 09/24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언중법 개정안 처리 D-3'…언론중재법 여야 협상난항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