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 '악몽의 8회' 김경문호, 일본에 패해 결승전 조기 진출 실패

야구 대표팀, 준결승서 일본에 2-5 패 5일 미국과 다시 준결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한민국 고우석이 4일 오후 일본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대한민국과 일본의 경기에서 8회말 2사 만루 상황, 상대 선수에게 적시타를 내준 뒤 아쉬워하고 있다. 2021.8.4/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대한민국 고우석이 4일 오후 일본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대한민국과 일본의 경기에서 8회말 2사 만루 상황, 상대 선수에게 적시타를 내준 뒤 아쉬워하고 있다. 2021.8.4/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요코하마=뉴스1) 나연준 기자 = 올림픽 2연패에 도전하는 한국 야구 대표팀이 숙명의 한일전에서 패하며 결승전 조기 진출 기회를 놓쳤다.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야구 대표팀은 4일 일본 가나가와현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20 도쿄 올림픽 야구 준결승에서 일본에 2-5로 졌다.

이날 승리한 일본은 결승으로 직행, 7일 예정된 금메달 결정전을 여유 있게 준비할 수 있게 됐다.

반면 한국은 휴식 없이 5일, 패자부활전을 거치고 올라온 미국과 다시 한번 준결승을 치러야한다. 미국과의 경기에서 승리하면 결승전에 올라 다시 일본과 격돌하고 패하면 동메달 결정전으로 간다.

한국은 1회초 좋은 기회를 놓쳤다. 1사 2, 3루 찬스를 잡았는데 양의지와 김현수가 연속 삼진으로 물러나 아쉬움을 남겼다. 이후에는 상대 선발 야마모토 요시노부를 공략하지 못하는 답답한 흐름이 이어졌다.

결국 일본에게 선취점을 내줬다. 호투하던 선발 고영표는 3회말 연속 안타와 희생번트를 내주며 1사 2, 3루에 몰렸다. 이어 사카모토 하야토에게 희생플라이를 내주며 0-1이 됐다. 5회말에는 야마다 테츠토에게 2루타, 요시다 마사타카에게 적시타를 맞아 0-2로 벌어졌다.

끌려가던 한국은 6회초 집중력을 발휘했다. 선두타자 박해민이 좌전 안타를 때렸고, 상대 수비가 공을 더듬자 지체없이 2루까지 내달렸다. 이어 강백호가 1타점 적시타를 때려 1점을 만회했다.

한국은 이어 이정후의 안타로 무사 1, 3루 찬스를 이어갔다. 양의지가 삼진에 그쳤지만 김현수가 중전안타를 때려 3루 주자를 홈으로 불러들였다. 2-2 동점. 이때 역전까지 내달리지 못한 게 아쉽다.

팽팽하던 승부는 8회말 균형이 깨졌다. 구원 등판한 고우석은 1사 후 안타, 고의사구, 볼넷 등을 내주며 2사 만루 위기에 몰렸다. 이어 야마다 테츠토에게 좌중간을 가르는 싹쓸이 2루타를 맞았다. 이 한방으로 한국은 2-5로 리드를 내줬다. 사실상 승패를 가른 결정적 장면이다.

한국은 9회초 마지막 공격에서 점수를 뽑지 못했고, 경기는 일본의 승리로 끝났다.

이날 패배로 올림픽 야구에서 이어오던 한일전 연승도 끊어졌다. 2000 시드니 대회부터 올림픽 무대에서는 일본을 상대로 4연승을 달렸는데 이날 패배로 즐거운 기록도 깨졌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