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준규부터 황윤성까지…'뽕숭아학당' TOP6 인연 출격에 재미도 두배(종합)

'뽕숭아학당' 4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조선 '뽕숭아학당' 캡처 © 뉴스1
TV조선 '뽕숭아학당'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뽕숭아학당' TOP6의 인연들이 출격했다.

4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뽕숭아학당'에서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 김희재, 정동원 등 TOP6는 각자의 시절인연들을 만났다. 배우 박준규부터 가수 황윤성까지 출격하며 재미를 더했다.

첫 손님으로는 박준규가 나왔다. 그의 시절인연은 영탁이라고. 영탁은 "제 뮤직비디오에 흔쾌히 출연해주셔서 제가 자리잡는 데 큰 도움을 주셨다"라고 밝혔다.

이상우도 등장했다. 평소 낯을 잘 가리는 이상우가 나온 이유는 장민호 때문이었다. '골프왕'을 통해 친분을 쌓았다고 전해졌다.

홍석천은 임영웅의 시절인연으로 출연했다. 임영웅은 "'판타스틱 듀오' 나갔을 때 처음 만났다. 석천이 형이 저를 키우겠다고 하시더라"라고 전했다. 홍석천은 "박현빈보다 잘될 거라고 했었다, (임영웅이 잘되고) 포천에 머리 자르러 갈 뻔했다"라고 농을 던졌다.

진태현은 "TOP6 좋아해서 한달음에 달려왔다"라고 밝혔다. 진태현은 김희재와 인연이 있었다. 과거 예능 촬영을 통해 알게 됐다는 두 사람은 함께 노래를 불러 눈길을 끌었다.

서은광은 이찬원과의 친분으로 나왔다. "무슨 사연이 있냐"라는 질문에 이찬원은 다른 예능 프로그램에서 처음 만났다고 알렸다. 즉석에서 노래를 부른 두 사람은 환상적인 하모니를 자랑했다.

마지막으로 정동원의 시절인연이 공개됐다. 황윤성이었다. TOP6가 모두 눈치채자 그는 무대에서 가면을 벗고 노래해 웃음을 샀다. 정동원은 "제가 밤에 녹화 못할 때 도와줘서 고맙다"라고 털어놨다. 서로의 빈자리를 채워주는 소중한 인연이라고. 모든 인연들이 모이자 이찬원은 '시절인연'을 불러 감동을 선사했다.

이들은 팀을 나눠 게임을 했다. 더노잼쓰(장민호, 이상우, 이찬원, 황윤성)부터 뽕뽕쌍광(영탁, 박준규, 이찬원, 서은광), 천태희웅(임영웅, 홍석천, 김희재, 진태현)은 '이구동춤' 퀴즈, 글로벌 송 퀴즈 등 다양한 게임으로 경쟁해 웃음을 안겼다.

캠핑 느낌이 물씬 풍기는 저녁 식사 시간도 가졌다. 카라반을 선택한 후 복불복으로 저녁을 먹게 됐다. 모두가 북적이는 가운데 황윤성만 혼자 남아 폭소를 유발했다. 그는 "사람도 없는데 딱지도 별로 없다"라며 걱정해 웃음을 더했다.

퇴근 미션은 족구였다. 족구로 불꽃 튀는 승부가 펼쳐졌다. 이상우는 공을 손으로 잡는 순수함(?)으로 웃음을 줬다. 영탁은 여러 차례 실수를 저질러 긴급 회의를 하게 했다. 이후 서은광이 날카로운 서브로 분위기를 반전시켰다. 접전 끝에 영탁 팀이 임영웅 팀을 꺾고 승리를 가져갔다. 패한 임영웅 팀은 열심히 뒷정리를 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67상승 0.2118:03 09/17
  • 금 : 73.09상승 0.8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