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삭감한 게 620억"… 방탄소년단, 광고 모델료 비싼 스타 1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탄소년단(BTS)이 광고 모델료 비싼 스타 1위를 차지했다. /사진=Mnet 방송캡처
방탄소년단(BTS)이 광고 모델료 비싼 스타 1위를 차지했다. /사진=Mnet 방송캡처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광고 모델료 비싼 스타 1위를 차지했다. 지난 4일 방송된 Mnet 예능 프로그램 ‘TMI뉴스’는 ‘몸값이 금값! 광고 모델료 비싼 스타 베스트 13’ 차트를 주제로 다뤘다.

최근 방탄소년단과 콜라보 한 패스트푸드 M사는 'BTS 세트'를 출시하며 엄청난 판매량을 기록했다. 심지어는 'BTS 세트'의 포장지 판매자까지 등장하는 가 하면 세트 구성품인 소스 두 개를 한화 약 86만 원에 판매한다는 글도 게시됐다.

방탄소년단이 모델인 비타민 브랜드는 약국 유통 1시간 만에 초동 물량이 완판되는 가 하면 매출 448억 원을 기록했다. 방탄소년단이 모델인 안마 의자는 창립 이래 최고 매출을 이뤄내기도.

방탄소년단의 1년 기준 광고 모델료는 약 50억원이며, 앞서 언급된 M사의 프로모션 광고료는 추정가 약 100억원이었다. 또한 방탄소년단은 M사를 제외하고도 총 13개의 모델을 광고하고 있다고.

무엇보다 지난해 코로나19 상황 속 “우리 함께 살아냅시다”라는 메시지를 전 세계에 전했던 방탄소년단은 광고계약 체결시 기존 모델료 20%를 자진 삭감으로 협상 중이라고 알려졌다. 50억원 중 20% 낮춘 금액을 합산하면 이를 모두 계산한 결과, 2021년 기준 방탄소년단의 광고 모델료는 바로 약 620억원을 기록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2.94하락 4.6415:17 09/24
  • 코스닥 : 1036.74상승 0.4815:17 09/24
  • 원달러 : 1176.70상승 1.215:17 09/24
  • 두바이유 : 76.46상승 1.0715:17 09/24
  • 금 : 74.11상승 0.8115:17 09/24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언중법 개정안 처리 D-3'…언론중재법 여야 협상난항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