삭발한 채 무기력… '크리스의 감방생활' 사진은 합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룹 엑소의 전 멤버 크리스(중국명 우이판) 구치소 수감 사진 합성 의혹이 제기됐다. 사진은 원본 사진(왼쪽)과 합성 의혹이 제기된 크리스 사진. /사진=온라인커뮤니티
그룹 엑소의 전 멤버 크리스(중국명 우이판) 구치소 수감 사진 합성 의혹이 제기됐다. 사진은 원본 사진(왼쪽)과 합성 의혹이 제기된 크리스 사진. /사진=온라인커뮤니티
미성년자 성폭행 혐의를 받는 그룹 엑소의 전 멤버 크리스(중국명 우이판)의 구치소 내 사진이 유출돼 논란이 된 가운데 해당 사진이 합성된 것이라는 의혹이 제기됐다.

중국 연예뉴스 네트워크는 ‘우이판의 최근 구치소 사진? 그는 머리를 밀고 무기력해 보였다’라는 제목의 기사를 보도했다. 이 매체가 공개한 사진에는 남성들이 비좁은 방에서 다닥다닥 붙어 잠을 청하는 모습이 담겼고 삭발한 채 누워 있는 인물에 빨간색 표시를 해 이 인물이 크리스임을 암시했다.

온라인 커뮤니티에도 '크리스 감방생활 유출'이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게재됐다. 게시물에는 중국 SNS에 올라온 중국의 구치소 사진이 담겼다. 삭발한 남성가 뒤쪽의 남성들과 같은 수의를 입고 앉아 있다. 얼굴에 모자이크 처리가 됐지만 크리스로 추정됐다.

한 누리꾼은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 '미성년자 강간한 크리스 사진이 합성인 이유'라는 글을 게재하고 원본 사진으로 추정되는 뉴스보도 사진을 첨부했다. 뉴스보도는 2016년 중국 지방 교도소의 우수심리상담사와 관련한 내용이다. 사진에는 삭발을 하고 안경을 쓴 수감자가 면담 중인 모습이 담겼다. 크리스의 유출사진으로 알려진 것과 옷, 손 모양 등이 비슷하다. 

앞서 크리스의 전 여자친구라고 주장한 한 제보자가 온라인상에 폭로글을 게재하면서 크리스의 성폭행 의혹이 제기됐다. 제보자는 크리스가 미성년자를 포함한 여성들을 수차례 유인해 성관계를 맺었으며 자신도 그 피해자 중 한 명이라고 주장했고 당국의 조사 결과 이는 사실로 드러났다.

이에 중국 공안은 크리스를 강간죄로 체포했다. 공안 측은 크리스가 받는 자세한 혐의를 공개하지 않았으나 "중국 영토 안에선 중국의 법률을 반드시 지켜야 한다"며 강력 처벌 방침을 시사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