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그룹, 퀵커머스 수요 대응… 물류업체 '태성시스템' 550억원에 인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진그룹 CI
유진그룹 CI
유진그룹이 물류 계열사 유진로지스틱스를 통해 스마트 물류설비 제조기술을 보유한 태성시스템을 인수한다고 5일 밝혔다. 인수가격은 550억원이다. 올해 초 유경선 유진그룹 회장은 신년사를 통해 “세계적 수준의 스마트 팩토리를 구축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번 인수는 사업 방향의 변화를 알리는 신호탄으로 해석된다. 최근 퀵커머스 시장의 확산으로 도심형 창고인 '마이크로 풀필먼트 센터' 수요가 증가하는 추세다. 유진그룹 관계자는 “이커머스 시장의 급속한 성장으로 신속하고 효율적인 물류에 대한 수요가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며 “태성시스템 인수를 통해 미래 물류시장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것”이라며 인수 배경을 설명했다.

2016년 설립된 태성시스템은 화물 고속분류 장비와 제어시스템 등 물류 자동화 설비를 설계·제작하는 전문기업이다. 물류 프로세스를 최적화할 수 있는 제품을 개발하고 국내 쿠팡, CJ대한통운 등을 주요 고객사로 두고 있다. 중국, 미국, 남미, 동남아, 유럽 등 글로벌 업체와도 거래 중이다.

유진그룹은 유진로지스틱스 증자와 유진PE를 통해 인수금 550억원을 조달할 계획이다. 향후 시너지 창출을 위해 추가 투자의 가능성도 열어둔 상태다.

 

노유선
노유선 yoursu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십니까, 노유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67상승 0.2118:03 09/17
  • 금 : 73.09상승 0.8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