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날씨] 일부 지역 소나기에 습도↑… 푹푹 찌는 ‘한증막’ 더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는 6일은 낮 최고기온이 35도 안팎까지 오르는 등 무더운 날씨일 전망이다. 내륙 곳곳에는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사진은 지난 2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네거리에서 우산을 쓴 채 이동하는 시민 모습. /사진=뉴스1
오는 6일은 낮 최고기온이 35도 안팎까지 오르는 등 무더운 날씨일 전망이다. 내륙 곳곳에는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사진은 지난 2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네거리에서 우산을 쓴 채 이동하는 시민 모습. /사진=뉴스1
오는 6일은 낮 최고기온이 35도 안팎으로 오르는 등 무더위가 기승을 부릴 전망이다. 내륙 곳곳에는 오후부터 소나기가 내려 기온이 낮아지겠지만 습도는 높아져 여전히 덥게 느껴질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은 전국이 북태평양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대체로 맑겠다. 다만 수도권과 강원 영서, 충청권에는 가끔 구름이 많을 전망이다. 경기 북부 내륙, 강원 내륙·산지, 제주도 산지 등에는 오후에 대기 불안정으로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낮 12시부터 오후 6시까지 예상 강수량은 5~40㎜다.

비가 내리는 지역의 낮 기온은 일시적으로 떨어질 전망이다. 다만 습도가 높아져 체감온도가 33도 이상으로 오를 예정이다.

미세먼지는 원활한 대기 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전국이 ‘좋음’에서 ‘보통’으로 전망된다.

전국의 아침 최저 기온은 22~27도, 낮 최고 기온은 31~36도로 예상된다. 전국에 폭염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낮 기온이 34도 안팎까지 올라 매우 더울 것으로 보인다. 비가 내리는 지역 역시 습도 영향으로 체감온도가 35도를 웃도는 지역이 있을 것으로 예측된다.

지역별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26도 ▲인천 26도 ▲춘천 25도 ▲강릉 26도 ▲대전 25도 ▲대구 25도 ▲부산 26도 ▲전주 25도 ▲광주 25도 ▲제주 26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5도 ▲인천 32도 ▲춘천 35도 ▲강릉 36도 ▲대전 35도 ▲대구 35도 ▲부산 33도 ▲전주 35도 ▲광주 34도 ▲제주 32도로 전망된다.
 

김동욱
김동욱 ase84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동욱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7.58하락 12.9323:59 09/23
  • 코스닥 : 1036.26하락 9.8623:59 09/23
  • 원달러 : 1175.50상승 0.523:59 09/23
  • 두바이유 : 76.46상승 1.0723:59 09/23
  • 금 : 74.11상승 0.8123:59 09/23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언중법 개정안 처리 D-3'…언론중재법 여야 협상난항
  • [머니S포토] 전기요금, 8년만에 전격 인상
  • [머니S포토] '가을날씨 출근길'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