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실업수당 청구 38만건 '예상 부합'…델타 변이가 변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국의 한 스타벅스 매장 입구에 걸린 구인광고 © AFP=뉴스1
미국의 한 스타벅스 매장 입구에 걸린 구인광고 © AFP=뉴스1

(서울=뉴스1) 박병진 기자 = 미국의 주간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경기회복에 따라 감소세를 유지했다.

미국 노동부는 지난주(7월25~31일)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38만5000건으로 집계됐다고 5일 밝혔다.

전주보다 1만5000건 줄어 2주 연속 감소세를 유지했으며, 로이터통신이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인 38만4000건에도 거의 부합했다.

로이터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초기와 같은 대규모 실업은 다시 나타나지 않겠지만, 인력 부족 속에 델타 변이 바이러스가 확산되면 노동시장 회복이 더뎌질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고 전했다.

매주 목요일 오전 8시30분(현지시간) 발표되는 주간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고용상황을 실시간으로 보여주는 통계로 뉴욕증시에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097.92하락 35.7218:03 09/28
  • 코스닥 : 1012.51하락 22.3118:03 09/28
  • 원달러 : 1184.40상승 7.618:03 09/28
  • 두바이유 : 78.72상승 1.4918:03 09/28
  • 금 : 76.17상승 1.418:03 09/28
  • [머니S포토] 이재명 '개발이익 환수 어떻게 할 것인가?'
  • [머니S포토] 국회 세종분원 설치 등 안건 포함 본회의 개회
  • [머니S포토] 요양급여 부정수급 혐의 윤석열 장모, 항소심 공판 출석
  • [머니S포토] '반도체산업 연대와 협력을 위한 MOU 체결'
  • [머니S포토] 이재명 '개발이익 환수 어떻게 할 것인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