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세형, 옥수수 갈아 만든 요리에 자신감…백종원 "망하거나 대박이거나"

'맛남의 광장' 5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BS '맛남의 광장' 캡처 © 뉴스1
SBS '맛남의 광장'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맛남의 광장' 양세형이 옥수수 요리에 자신감을 내비쳤다.

5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맛남의 광장'에서는 새 맛남이로 괴산 옥수수가 등장한 가운데 개그맨 양세형이 요리 연구 숙제를 해왔다.

이날 양세형과 요리연구가 백종원, 배우 곽동연은 산지를 다녀온 후기를 전했다. 배우 최원영, 최예빈은 함께하지 못했기 때문. "옥수수 생으로 먹어봤냐"라는 물음에 최예빈은 "초당옥수수만 생으로 먹어봤다"라고 답했다. 그러자 양세형과 백종원은 "산지에서 생옥수수를 먹어 봤어야 했는데"라며 아쉬워했다.

특히 양세형이 숙제를 해왔다고 하자, 백종원은 "또 갈아?"라고 떠봤다. 양세형은 당황한 표정으로 웃음을 샀다. 그러자 백종원은 양세형표 갈아 만든 요리에 대해 솔직한 평가를 내렸다. "요리가 극과 극이야, 망하지 않으면 대박이야. 중간은 없었다"라고 단호하게 말하며 웃음을 안겼다.

이에 양세형은 "여름철 콩국수처럼 옥수수를 갈면 옥수수 국수가 되겠더라"라고 참신한 아이디어를 공개했다. 이를 들은 최예빈은 "맛있겠다"라며 한껏 기대했다.

양세형은 "두 가지 버전으로 해봤다. 옥수수가 안 익은 거, 익은 걸로 다 해봤다. 그랬더니 생이 낫더라"라고 전했다. "배탈 안 났냐"라는 백종원의 물음에는 "저 아무 이상 없잖아요"라고 당당하게 말했다. 그러자 백종원은 "너 지금 약간 이상해"라고 농을 던져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33.64상승 8.418:03 09/27
  • 코스닥 : 1034.82하락 2.2118:03 09/27
  • 원달러 : 1176.80상승 0.318:03 09/27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3 09/27
  • 금 : 74.77상승 0.6618:03 09/27
  • [머니S포토] 경제·금융전문가 간담회 참석한 금융위 '고승범'
  • [머니S포토] 본회의 앞둔 與·野 '언중법' 처리, 최종 협의
  • [머니S포토] 與 송영길 "화전대유 결국 누구 것?…野 자체 조사부터 해라"
  • [머니S포토]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화천대유 긴급 담화
  • [머니S포토] 경제·금융전문가 간담회 참석한 금융위 '고승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