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세 연하 광수 홀린 몸매"… 여배우 파격 노출 '충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일본 배우 시노하라 료코의 화보가 재조명됐다. /사진=커뮤니티 캡처
일본 배우 시노하라 료코의 화보가 재조명됐다. /사진=커뮤니티 캡처
그룹 초신성 멤버 광수와 불륜설에 휩싸인 일본 배우 시노하라 료코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지난 5일 일본 잡지 주간문춘은 광수와 시노하라 료코의 열애설을 보도했다. 광수는 1987년생, 시노하라 료코는 1973년생으로 14세 차이가 난다. 여기에 광수가 시노하라 료코 부부 이혼의 원인이 됐다는 충격적인 내용도 함께 알려졌다.

시노하라 료코는 2005년 24세 연상인 배우 이치무라 마사치카와 결혼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두 사람은 슬하에 자녀 둘을 뒀으나 지난달 24일 이혼을 발표했다.

시노하라 료코는 1994년 '스트리트 파이터 2' 무비 주제가를 부른 앨범이 220만장 이상 판매되면서 가수로 데뷔했다.

그는 배우로 전향해 2005년 드라마 '아네고'에 이어 '춤추는 대수사선' '데릴사위', 영화 '냉정과 열정사이' 등에 출연하며 일본 대표 여배우로 발돋움 했다. 최근에는 한국 원작의 일본판 리메이크 버전 '써니'에서 주연으로 활약했다.
 

  • 15%
  • 85%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