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루핏’ 빠르게 북상… 8일 경상권 해안에 150㎜ 물폭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태풍 ‘루핏’이 빠르게 북상하면서 8일 오후 경상권 해안에 150㎜의 물폭탄이 쏟아질 전망이다. 사진은 루핏의 이동 예측 경로. /사진=케이웨더
태풍 ‘루핏’이 빠르게 북상하면서 8일 오후 경상권 해안에 150㎜의 물폭탄이 쏟아질 전망이다. 사진은 루핏의 이동 예측 경로. /사진=케이웨더
제9호 태풍 ‘루핏’이 일요일(8일) 한국 남쪽 해상을 지나면서 경상권 해안과 강원 영동 일부 지역에 150㎜ 이상의 물폭탄을 쏟아 부을 전망이다.

7일 기상청에 따르면 제9호 태풍 루핏은 이날 오후 3시 대만 타이베이 동북동쪽 약 300㎞ 부근 해상에서 빠르게 동북동진 중이다. 중심기압은 994hPa, 강풍반경은 160㎞, 최대순간풍속은 시속 76㎞(초속 21m)다.

태풍 루핏은 8일 오후 제주도 남쪽 바깥 먼바다와 남해 동부 바깥 먼바다를 지나 일본 규슈 부근으로 북상할 것으로 예측된다.

한국 육상에 직접적인 영향은 없을 것으로 보이지만 경상권 해안과 강원 영동에는 동풍이 강하게 유입되면서 9일까지 150㎜가 넘는 폭우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경상권 해안은 8일 오후부터, 강원 영동과 울릉도에는 9일 새벽부터 비가 강해지면서 호우특보가 발효될 가능성이 높다.

태풍의 영향으로 동해안과 남해안에는 바람이 시속 30~50㎞, 순간 초속 20m 이상으로 매우 강하게 불 수 있다. 해상에서도 바람이 시속 35~60㎞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은 2~4m로 높게 일 수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태풍이 지나는 제주도 남쪽 바깥 먼바다와 남해 동부 바깥 먼바다, 제주도 남서쪽 안쪽 먼바다, 제주도 남동쪽 안쪽 먼바다, 남해 동부 안쪽 먼바다에는 8일 오후 태풍특보가 내려질 전망이다.

8일 오후 제주도 남쪽 안쪽 먼바다와 남해 동부 안쪽 먼바다, 9일 오전 동해 먼바다에는 풍랑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높다.

기상청은 “태풍 루핏의 이동경로와 속도, 강도에 따라 기압계가 유동적이라 예상 강수량, 강풍구역 등의 변화가 있을 수 있다”며 “앞으로 발표되는 태풍정보와 기상정보를 참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6.45하락 1.1313:00 09/24
  • 코스닥 : 1038.38상승 2.1213:00 09/24
  • 원달러 : 1175.40하락 0.113:00 09/24
  • 두바이유 : 76.46상승 1.0713:00 09/24
  • 금 : 74.11상승 0.8113:00 09/24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언중법 개정안 처리 D-3'…언론중재법 여야 협상난항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