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피싱 인출책' 여중생 납치해 수천만원 챙긴 괴한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0대 청소년을 납치해 현금 수천만원을 빼앗아 달아난 괴한들을 경찰이 쫓고 있다.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함. /사진=이미지투데이
10대 청소년을 납치해 현금 수천만원을 빼앗아 달아난 괴한들을 경찰이 쫓고 있다.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함. /사진=이미지투데이
보이스피싱 인출책이었던 10대 청소년을 납치해 현금 수천만원을 챙겨 달아난 일당 2명을 경찰이 추적하고 있다.  

3일 경찰에 따르면 일당은 지난 2일 오후 11시10분쯤 중학생 A양을 서울 마포구 홍대거리에서 납치해 자동차에 강제로 태운 뒤 서울 모처에 풀어줬다. 납치 과정에서 이들은 A양이 가지고 있던 수천만원을 빼앗은 것으로 알려졌다.

보이스피싱 인출책이었던 A양은 찾은 돈을 조직에 전달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풀려난 직후 A양은 경찰에 이 사실을 신고했고 경찰은 A양을 납치한 일당을 쫓고 있다.
 

서지은
서지은 jeseo97@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서지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3.92하락 1.42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