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아이폰 아동 성착취 탐지 기능 도입 연기… 이유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애플이 아이폰 아동 성착취 탐지 시스템을 연기했다./사진=뉴시스
애플이 아이폰 아동 성착취 탐지 시스템을 연기했다./사진=뉴시스

애플이 아이폰에 아동 성착취 이미지를 자동으로 식별하는 시스템 도입 시기를 연기하기로 했다. 

4일(한국시간) 뉴시스 및 미 경제매체 CNBC에 따르면 애플은 성명을 내고 "고객, 단체, 연구원 등의 피드백을 바탕으로 어린이 안전 기능을 출시하기 전 향후 몇개월 동안 의견을 수집하고 개선하기 위해 시간을 갖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앞서 애플은 아이폰에 아동에 대한 성적 착취 이미지를 찾아내 보고하는 새로운 소프트웨어를 탑재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사용자의 아이폰에서 아이클라우드 포토로 사진이 업로드될 때 아동 성 착취 콘텐츠를 찾아내는 이 시스템이 프라이버시 논란을 일으켰다. 

이 시스템은 올해 고객들을 위해 가동될 예정이었다. 애플이 언제까지 출시를 미룰지는 불확실하다고 CNBC는 전했다.
 

  • 0%
  • 0%
  • 코스피 : 2620.44상승 23.8618:01 05/17
  • 코스닥 : 865.98상승 9.7318:01 05/17
  • 원달러 : 1275.00하락 9.118:01 05/17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1 05/17
  • 금 : 1818.20상승 4.718:01 05/17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 [머니S포토] 국회 외통위, 의견 나누는 이재정·김석기
  • [머니S포토] 서현진·신연식 '카시오페아 파이팅!'
  • [머니S포토] 이수영, 정규앨범 10집으로 컴백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