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가장 안전한 후보가 나… 함께하는 정치 이끌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사진=뉴시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사진=뉴시스
더불어민주당 대선경선 후보인 이낙연 전 당대표가 4일 "먼 훗날 여러분과 함께 행정수도와 과학수도를 겸한 충청 수도권을 이루고 국가균형발전의 토대를 새롭게 만든 대통령으로 기억되고 싶다"라고 밝혔다.

이 전 대표는 이날 오후 대전 유성구 대전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대전·충남 합동연설회에서 '함께하는 정치'를 강조하며 연설을 이어나갔다.

그는 "함께보다 더 나은 정치, 함께보다 더 나은 경제정책, 함께보다 더 나은 코로나 극복방안을 찾지 못했다"라고 말했다.

이 전 대표는 최근 경선 후보 검증에 대한 이야기를 꺼내며 이재명 경기지사를 겨냥한 듯한 발언도 했다. 이 지사는 무료 변론 의혹에 휩싸인 바 있다.

이 전 대표는 "저는 저쪽 당이 상대하기 가장 어려운 후보이고 우리에게 가장 안전한 후보"라며 "안전한 후보만이 우리에게 완전한 승리를 가져다준다"고 말했다.

이어 "검증이 백신이라고 생각한다"며 "당내 경선에서 백신을 맞지 않겠다고 고집하는 것은 본선의 불안을 예방하지 말자는 얘기가 된다"라고 강조했다.

이 전 대표는 "대통령은 무엇을 할 것이냐에 앞서 어떤 사람이냐가 먼저 중요하다"며 "대통령이 어떤 사람이냐에 따라 국정도 국민도 곧장 영향을 받는다"라고 말했다.

그는 "당원 동지 여러분의 아이들에게 부끄럽지 않은 후보가 되겠다"면서 "코로나 다음 시대를 탄탄하게 시작한 대통령으로 평가받고 싶다"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 0%
  • 0%
  • 코스피 : 2620.44상승 23.8618:01 05/17
  • 코스닥 : 865.98상승 9.7318:01 05/17
  • 원달러 : 1275.00하락 9.118:01 05/17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1 05/17
  • 금 : 1813.50상승 6.118:01 05/17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 [머니S포토] 국회 외통위, 의견 나누는 이재정·김석기
  • [머니S포토] 서현진·신연식 '카시오페아 파이팅!'
  • [머니S포토] 이수영, 정규앨범 10집으로 컴백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